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세종

세종시의회 김원식 의원, 행감 통해 2년 연속 시민 혈세 낭비 막았다

세종SB플라자 산업안전관리비 등 총 1400여만원 환수 이끌어내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7-11 14:10 수정 2019-07-11 15:0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김원식 의원(자료사진)
김원식 세종시의원
세종시의회 김원식 의원(조치원 죽림·번암)이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부실하게 집행된 안전관리비 환수를 이끌어냈다.

김 의원은 지난 5월 경제산업국 소관 2019년 행정사무감사에서 불투명한 안전화 지급 과정과 부적절한 세금계산서 처리, 안전기원제 기념품 지급 등을 지적하며 안전관리비 집행 부실을 강하게 추궁했다.

당시 김 의원은 부당하게 집행된 해당 비용 전액을 환수 조치할 것을 주문하며 이와 유사한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업비 집행에 철저를 당부한 바 있다.

이후 건설사업관리업체의 감리 결과에 따라 세종SB플라자 산업안전관리비 명목으로 부적절하게 집행된 안전화와 안전모, 수건 구매비 등 1470여만원이 환수됐다.

김 의원은 지난해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침산커뮤니티센터 건립사업에서 안전관리비 부당 집행 의혹을 제기해 1340여만 원 전액을 환수 조치한 바 있다.

김 의원은 "2년 연속 시민 혈세를 보전하고 시 재정 건전성 향상에 기여한 점은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면서도 "내년에는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시 집행부의 자성과 함께 방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세종=오희룡 기자 huily@





포토뉴스

  •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 추석 연휴 끝, ‘집으로’ 추석 연휴 끝, ‘집으로’

  •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