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대전

대전시 김위현 주무관, 드론(UAV)조종자 자격증 취득

시 직원 최초 취득, 지적(地籍)재조사 등 맞춤형 지적 민원서비스 제공 기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7-11 14:43 수정 2019-07-11 15:5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대전시 김위현 주무관, 드론(UAV)조종자 자격증 취득
대전시 토지정책과 김위현(시설6급) 주무관. 사진제공은 대전시
대전시는 토지정책과 김위현(시설6급) 주무관이 지난 9일 교통안전공단(TS)이 실시한 초경량비행장치(무인멀티콥터) 조종자 자격시험에 최종 합격했다고 11일 밝혔다.

초경량 비행장치 조종자격은 무게 12㎏ 이상 150㎏ 미만의 드론운용과 영리목적을 위한 경우 취득해야 하며, 자격취득은 국토교통부 지정 교육기관을 통해 20시간 이상의 비행경력을 인정받아야 하고 항공법규·항공기상 등 관련 법령과 운영규정의 이론과 실기(비행)시험을 통과해야 한다.

김 주무관의 이번 자격증 취득으로 대전시는 드론을 활용해 지적(地籍)측량과 공유재산실태조사, 다양한 개발사업 지구현황 파악 및 보상업무 등 다양한 분야에 드론을 활용할 수 있게 됐다.

대전시는 공간정보 업무를 수행하는 모든 직원들이 이 자격증을 취득 할 수 있도록 관련 부서와 협의해 드론을 활용한 고품질 공간정보를 신속·정확하게 제공 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장시득 시 도시재생주택본부 본부장은 "드론산업이 4차 산업혁명의 일원이 되고 공공업무 영역에 급속히 확산되는 추세를 반영해 영상 촬영·편집을 통한 공간정보 데이터베이스 구축·공유, 지적재조사 업무, 지적불부합지 등 각종 실태조사 등에 더욱 수준 높은 지적(地籍) 민원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포토뉴스

  • 퇴임하는 박영순 대전시 정무부시장 퇴임하는 박영순 대전시 정무부시장

  • 대전시청 앞에 설치된 쿨링포그 대전시청 앞에 설치된 쿨링포그

  • 대전 유성구, 더 좋은 직장 위한 4대폭력 예방 교육 대전 유성구, 더 좋은 직장 위한 4대폭력 예방 교육

  • 눈길 끄는 나라사랑 그림전시회 눈길 끄는 나라사랑 그림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