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사자’, 3차 포스터·예고편 공개…박서준X안성기X우도환의 긴장감 넘치는 열연 ‘시선 집중’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7-17 10:3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자
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사자’가 3차 포스터와 3차 예고편을 공개해 예비 관객들의 관람욕구를 자극시켰다.

‘사자’는 격투기 챔피언 ‘용후’(박서준)가 구마 사제 ‘안신부’(안성기)를 만나 세상을 혼란에 빠뜨린 강력한 악(惡)에 맞서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박서준을 비롯 안성기, 우도환까지 대한민국 대표 국민배우와 젊은 피의 조합이 더해져 기대를 모으는 영화 ‘사자’가 강렬한 비주얼과 폭발적인 긴장감을 담아낸 3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악과 마주한 격투기 챔피언 ‘용후’ 역 박서준은 상처의 흔적이 남은 얼굴과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으로 영화 속 박진감 넘치는 전개와 파워풀한 액션에 대해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강한 신념과 선의 의지로 모든 것을 걸고 악을 쫓는 구마 사제 ‘안신부’로 분한 안성기는 연륜이 느껴지는 묵직한 존재감으로 시선을 압도한다. 

이어 세상에 악을 퍼뜨리는 검은 주교 ‘지신’ 역의 우도환은 알 수 없는 표정과 날카로운 눈빛으로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여기에 ‘악의 편에 설 것인가, 악에 맞설 것인가’라는 카피는 영화 속 현실의 세계에 펼쳐지는 선과 악의 거대한 충돌에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이처럼 강력한 악을 둘러싼 세 인물들의 압도적인 존재감을 담은 ‘사자’의 3차 포스터는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끌어올릴 것이다.

3차 포스터와 함께 공개된 예고편은 격투기 챔피언 ‘용후’의 어린 시절의 모습으로 시작되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불의의 사고로 아버지를 잃은 뒤 세상에 대한 불신과 신에 대한 증오만 남은 격투기 챔피언 ‘용후’, 그리고 세상 곳곳에 숨어 있는 악에 홀로 맞서게 된 구마 사제 ‘안신부’의 만남은 전에 없던 새로운 설정으로 흥미를 자극한다. 세상을 향한 원망을 쉽게 지우지 못하고 손에 생긴 의문의 상처로 인해 고통받는 ‘용후’가 ‘안신부’를 만나 변화를 겪는 모습은 ‘용후’와 ‘안신부’가 보여줄 뜨거운 드라마를 예고한다. 

이어 비밀스러운 공간에서 악의 존재를 향한 자기만의 의식을 치르는 검은 주교 ‘지신’은 미스터리한 존재감과 압도적인 비주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악에 맞서는 신의 사자가 온다”라는 카피와 함께 강력한 부마자들과 맞서는 ‘용후’의 모습은 폭발적인 액션과 특별한 활약으로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한다. 특히 신의 사자가 된 ‘용후’와 검은 주교 ‘지신’의 폭발적인 대결은 영화의 기대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리고, ‘용후’의 손에 화염처럼 솟아오르는 불꽃은 판타지적 상상력이 더해진 ‘사자’만의 독창적인 액션을 예고하며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이처럼 뜨거운 드라마와 파워풀한 액션을 담은 3차 예고편을 공개한 ‘사자’는 올 여름 가장 강렬하고 통쾌한 카타르시스로 극장가를 압도할 것이다.

한편 ‘사자’는 오는 31일 개봉 예정이다.

한세화 기자 ent88@

포토뉴스

  • 채용박람회에 몰린 장애인 구직자들 채용박람회에 몰린 장애인 구직자들

  • 오늘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오늘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 우리 삶을 바꾸는 두 가지 열쇠, ‘자치와 분권’ 우리 삶을 바꾸는 두 가지 열쇠, ‘자치와 분권’

  •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