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충남도의회 비공개 인사청문 '반쪽짜리' 전락

인사청문특위, 박래경 홍성의료원장 후보자 '적합' 의결
박 후보자, 시간외수당 부정수급 의혹에 "상관없는 일"
김연 위원장 "공금유용 의혹 등 도덕성 검증 마쳤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7-17 13:13 수정 2019-07-17 15:4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KakaoTalk_20190717_133911211
박래경 홍성의료원장 후보자가 17일 충남도의회 예산결산특위 회의실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내포=김흥수 기자
충남도의회 인사청문특별위원회(위원장 김연·이하 인사특위)가 17일 자격 논란이 일고 있는 박래경 홍성의료원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열고 '적합'하다는 의견을 냈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도덕성 검증은 외부 비공개로 진행, 반쪽짜리 청문회가 됐다는 평가다.

인사특위는 이날 예산결산특별위원회 회의실에서 김연, 조승만, 김한태, 최훈, 정병기, 여운영, 이선영, 황영란, 김옥수, 김영권, 홍기후 의원이 참석한 가운데 박 후보자에 대한 도덕성 검증과 경영능력을 평가했다.

비공개로 진행된 도덕성 검증에서 의원들은 홍성의료원장으로서의 자질을 추궁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 후보자는 과거 순천향대 구미병원장 시절 직원들의 시간외수당 부정수급, 업무추진비 '카드깡' 등 공금유용 혐의로 감사대상에 오르자 이를 무마하기 위해 자진사퇴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에 대해 박 후보자는 "구미병원장 시절 부하직원들의 부정행위였다"면서 "해당 사건과 전혀 상관없지만, 병원장으로서 책임을 지고 물러난 것"이라고 해명했다는 후문이다.

이어 공개로 진행된 경영능력 평가에서 최훈 의원이 간호사 수급 계획을 묻자, 박 후보자는 "현재 홍성의료원에서는 간호사들을 대상으로 장학금 제도와 기숙사 등을 제공하고 있다"며 "직원들의 느끼는 만족감이 중요한 만큼 앞으로 복지와 임금 등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KakaoTalk_20190717_133909979
충남도의회 인사청문특별위원회(위원장 김연)는 17일 박래경 홍성의료원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개최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향후 홍성의료원 운영 계획에 대해선 "공공성을 띄는 만큼 적자운영이 불가피하지만, 수익성을 높여 적자를 보완하겠다"며 "일상적으로 사용하고 있는 재료비를 아껴쓰는 등 예산관리를 세밀하게 하겠다"고 밝혔다.

김연 위원장은 "도민의 건강증진과 신뢰받는 의료기관으로 부활하기 위해 홍성의료원장 후보자에 대해 경영능력, 공직가치관 등을 검증했다"며 "공금유용 의혹에 대해선 철저히 검증을 마쳤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날 도민들의 관심사안인 도덕성 검증에선 비공개로 진행한데다 박 후보자가 순천향대 구미병원장 시절 직원들의 시간외수당 부정수급은 부하직원들이 벌인 행위라고 답했지만, 총책임자로서 관리감독 능력 문제점을 드러냈고 '카드 깡' 공금유용 혐의에 대한 확실한 검증이 이뤄지지 못해 반쪽짜리 청문회에 그쳤다는 지적이 나온다.

한편, 박 후보자는 지난해 천안의료원장 공개모집 당시 최고 점수로 후보자로 올랐지만, 양승조 지사는 '적격하지 않다'는 이유로 탈락시켰다. 하지만 홍성의료원장 임용 심사에서는 적격자로 지명하는 등 오락가락 심사 잣대로 논란이 일고 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포토뉴스

  • 채용박람회에 몰린 장애인 구직자들 채용박람회에 몰린 장애인 구직자들

  • 오늘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오늘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 우리 삶을 바꾸는 두 가지 열쇠, ‘자치와 분권’ 우리 삶을 바꾸는 두 가지 열쇠, ‘자치와 분권’

  •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