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쿄애니 방화범 직원 아니다..방화-살인사건으로 수사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7-18 17:1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쿄

 

 

교토 애니메이션 스튜디오 방화 범인이 스튜디오와 관련이 없는 인물이라고 경찰이 밝혔다. 


18일 일본 교토시 후시 미구의 교토 애니메이션 스튜디오에서 일어난 화재에 대해 경찰은 "이 회사 직원이 아니라 이전 근무했던 인물도 아니다"라고 말했다. 

경찰은 41세 남성을 방화범으로 신병확보했다. 또한 방화 살인 사건으로 수사 본부를 설치할 예정이다. 

이번 화재는 불이 붙여진 교토 애니메이션의 제 1 스튜디오 1 층과 2 층에서 12 명이 심폐 정지 상태에서 발견됐다. 


한세화 기자 ent88@

포토뉴스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구민과의 약속 지키기 위해 총선 출마 안한다’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구민과의 약속 지키기 위해 총선 출마 안한다’

  •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