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세종

충남 서천군·전북 고창 람사르습지도시 후보도시 선정

습지의 보전과 현명한 이용에 모범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13 14:35 수정 2019-08-13 15:2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해양수산부
해양수산부는 람사르협약에서 인증하는 '람사르습지도시' 후보지로 충남 서천군과 전북 고창을 선정했다.

람사르 협약은 1971년 2월 이란의 람사르에서 채택된 정부 간 조약으로, 람사르습지의 보전과 현명한 이용에 모범적으로 참여한 습지 인근 도시나 마을을 습지도시로 인증하고 있다.

람사르습지도시 인증제도는 우리나라와 튀니지가 2011년 '제11차 람사르협약 당사국 총회'에서 공동으로 제안하고 이후 2015년 '제48차 상임위원회'에서의 발의를 거쳐 지난 2015년 6월 정식으로 채택됐다.

이후 지난해 10월 열린 '제13차 총회'에서 순천시, 창녕군, 인제군, 제주시 등 7개국 18개 도시가 최초로 람사르습지도시 인증을 받은 바 있다.

해양수산부는 지난 4월 국내 람사르습지를 관리하는 지자체를 대상으로 람사르습지도시 후보지 신청요건, 신청서 작성방법, 선정절차 등을 안내하는 설명회를 개최하고, 후보지 신청을 받았다.

연안 람사르습지도시 후보지로 선정된 서천군과 고창군은 환경부가 선정한 내륙 람사르습지도시 후보지와 함께 9월 중 '국가습지심의위원회'에 보고될 예정이다.

이후 내년 3월 람사르협약 신청서 제출 및 람사르협약 독립자문위원회 검토 등의 과정을 거쳐 최종적으로 인증이 확정되면 2021년 당사국 총회에서 인증서가 교부된다.

명노헌 해양수산부 해양생태과장은 "람사르습지도시 인증을 통해 습지의 보전과 현명한 이용에 대한 지역사회의 노력을 널리 알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지역사회의 이러한 노력이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람사르습지도시 발굴 및 지원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포토뉴스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구민과의 약속 지키기 위해 총선 출마 안한다’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구민과의 약속 지키기 위해 총선 출마 안한다’

  •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