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김소연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누구와 만나도 공감지수 높이는 연기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20 10:30 수정 2019-08-20 10:3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김소연

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속 배우 김소연이 섬세한 감정 연기로 모든 배우와 완벽한 호흡을 선보이며 호평을 받고 있다.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극본 조정선, 연출 김종창)에서 강미리 역을 맡아 매회 기대 이상의 열연을 펼치고 있는 배우 김소연. 그가 함께 호흡하는 배우에 따라 변화되는 다양한 감정선을 섬세하게 표현, 극에 몰입도를 더욱 높이고 있다.

극 중 김소연은 재회한 친모 전인숙(최명길 분)과 아직은 서먹한 관계이지만, 조금씩 자라나는 혈연 간의 애틋한 감정을 자연스럽게 표현해나가며 깊은 여운을 남기고 있다. 또 마음으로 낳아 키워준 모친 박선자(김해숙 분)와 시간이 갈수록 끈끈하고 유대감 깊은 모녀 관계를 연기하며 매회 시청자들에게 진한 감동을 더했다. 남편 한태주(홍종현 분)와는 임신 소식을 나누며 풍파 속에서도 서로의 마음을 확인, 매주 더욱 단단한 애정 관계를 만들어가는 중이다.

이처럼 김소연은 회를 거듭할수록 함께하는 배우들과 더욱 디테일한 감정을 주고받으며 찰떡 호흡을 자랑, 극을 안정적으로 이끌고 있어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기고 있다.

KBS2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매주 토, 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한세화 기자 ent88@

포토뉴스

  •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 추석 연휴 끝, ‘집으로’ 추석 연휴 끝, ‘집으로’

  •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