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당진시

당진시, 노동자 권리 찾기 나선다

17일부터 노동자·시민 권리 찾기 이동상담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16 07:09 수정 2019-09-16 07:0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당진시청12


당진시 비정규직 지원센터(센터장 정상만)는 오는 17일부터 내달 10일까지 하반기 노동자·시민 권리 찾기를 위한 이동상담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이동상담은 지역의 아르바이트·계약직·임시직 등에 종사하는 노동자가 사업주의 부당한 대우에 손쉽게 대응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이동상담에는 노무사와 전문 상담요원이 배치되며 구터미널 인근과 송악읍 부곡공단 내 당진근로자종합복지관 두 곳에서 진행된다.

구터미널 일원에서는 오는 17일부터 매주 화요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총 4회에 걸쳐 진행하며 근로자종합복지관 앞에서는 오는 19일부터 개천절을 제외한 매주 목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까지 3회에 걸쳐 운영한다.

정상만 센터장은 "우리 노동자와 시민들이 어떤 위치와 역할을 하든지 근로기준법을 알고 있어야만 법의 테두리 안에서 보호받을 수 있다"며 "이번 이동상담 프로그램을 통해 시민들이 당연히 누려야 할 법적 권리를 보다 쉽게 이해하고 활용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당진=박승군 기자

포토뉴스

  • 비눗방울에 상상력이 퐁퐁 비눗방울에 상상력이 퐁퐁

  • 진도북춤에 어깨 춤이 ‘들썩’ 진도북춤에 어깨 춤이 ‘들썩’

  • 알록달록 가을 옷 갈아입는 계룡산 알록달록 가을 옷 갈아입는 계룡산

  • 유림공원 국화전시회 찾은 시민들 유림공원 국화전시회 찾은 시민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