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진천군, 제2회 추가경정 예산 5755억 원 확정

당초예산 대비 1448억 원 증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16 09:37 수정 2019-09-16 09:3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진천군이 진천군의회 임시회에 제출한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이 5755억 원으로 확정됐다.

추경예산은 지난해 2회 추경 예산 대비 1173억원(25.57%), 2019년 본예산 대비 1448억원(33.61%) 증가한 규모다.

16일 군에 따르면 군 살림살이 규모는 지난 2015년 최종예산 4000억원을 돌파한 후 4년만인 2019년에 5000억 원을 돌파했다.

이같은 추세면 내년에는 6000억원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군 재정규모가 급격히 증가한 이유로는 최근 3년간 공격적인 투자유치로 한화큐셀코리아(주), CJ제일제당(주) 등의 우량기업 입주와 이를 통한 대규모 일자리 창출 등으로 자주재원이 대폭 확대된 결과라는 분석이다.

또 정부에서 공모하는 여러 사업들 중 군에 꼭 필요한 사업에 대한 체계적인 분석과 적극적인 대응으로 선정된 사업의 외부재원도 예산 규모 증가에 큰 몫을 차지했다.

일반회계 세입 재원은 ▲지방세 60억 원 ▲세외수입 56억 원 ▲지방교부세 23억 원 ▲조정교부금 63억 원 ▲국도비보조금 194억 원 등이다.

추경예산에 편성된 세출 예산의 주요 분야는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증설사업 54억 원, 미세먼지대책사업 22억 원 등 환경보호분야 107억 원 ▲이월 및 광혜원 다목적체육관 건립 20억원, 도민체육대회경기장개보수 27억원 등 문화·관광분야 89억원 ▲농산물유통지원센터신축공사 9억원, 친환경첨단스마트양식시설구축 12억원 등 농림해양수산분야 65억원 ▲생계급여 8억원, 지역사회통합돌봄선도사업 7억원 등 사회복지분야 47억원 등이다.

군 관계자는"이번 추경 예산은 사람중심의 친환경 미래도시 생거 진천 건설을 위해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건강·여가·안전·복지를 위한 생활환경 조성 사업 등에 많은 비중을 두고 편성했다"며 " 앞으로도 주민들의 실질적인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지역발전에 큰 동력이 될 수 있는 분야에 예산을 중점적으로 투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진천=정태희 기자 chance0917@

포토뉴스

  • 롯데백화점 대전점, 소방경진대회 실시 롯데백화점 대전점, 소방경진대회 실시

  • 한·미 방위비분담금 협상 중단 촉구 기자회견 한·미 방위비분담금 협상 중단 촉구 기자회견

  • 유등천 곳곳 누비게 될 멸종위기 1급 감돌고기 유등천 곳곳 누비게 될 멸종위기 1급 감돌고기

  • 오월드 조류독감 예방 방역, 아산 야생조류 분변은 ‘저병원성’ 오월드 조류독감 예방 방역, 아산 야생조류 분변은 ‘저병원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