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골프

대전여방통고 홍정민, 시즌 마지막 KB금융그룹배 골프대회 출전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16 10:27 수정 2019-09-16 10:3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AKR20190519016300007_01_i_P2
지난 5월 열린 베어크리크배 아마 골프대회에서 여자부 우승을 차지한 홍정민(왼쪽)이 트로피를 들고 기뻐하고 있다.[사진=베어크리크 골프클럽, 연합뉴스 제공]
대전여자방송통신고 홍정민(2학년)이 올 시즌 마지막 여자아마추어 골프대회인 '제13회 KB금융그룹배 골프선수권대회'에 출전해 유종의 미를 거둔다.

홍정민은 18일부터 20일까지 사흘간 강원도 원주 '센추리21컨트리클럽(파72, 6473야드)'에서 열리는 KB금융그룹배에 출전한다.

한국여자골프 스타 산실의 대표적인 대회로 꼽히는 KB금융그룹배는 유소연(2007년)과 양수진(2008년), 김효주(2009년), 백규정(2010년), 고진영(2012년), 지한솔(2013년) 등 정상급 골퍼를 배출했다. 특히 고진영은 최근 7주 연속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에 오르는 등 맹활약 중이다. 최근엔 이소미(2016년), 공가연(2017년), 이예원(2018년) 등 잠재력 높은 선수가 연달아 우승을 차지하며 스타 탄생을 예고했다.

특히 국가대표 포인트를 받기 위한 시즌 마지막 여자아마추어 대회로, 올해는 지난해 우승자이자 아마 최강자로 활약 중인 이예원(비봉고 1)과 올해 기아차 한국여자오픈에서 아마추어 1위를 기록하며 새로운 '아마강자'로 떠오른 손예빈(신성고 1), 국가대표 서어진(수성방통고 3), 윤이나(창원남중 3), 홍정민(대전여방통고 2) 등이 접전을 예고하고 있다.

우승자에게는 10월 17일부터 20일까지 경기도 이천 블랙스톤 골프클럽에서 열리는 KLPGA투어 메이저 대회인 'KB금융 스타챔피언십' 출전권이 주어진다.

KB금융그룹은 2012년부터 한국 아마추어 골프의 발전을 위해 육성기금을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도 3억원의 주니어 골프선수 육성기금을 대한골프협회에 전달할 예정이다.
박병주 기자

포토뉴스

  • 스마트폰으로 시작하는 1인 미디어 특강 스마트폰으로 시작하는 1인 미디어 특강

  • 2019년도 지역신문발전기금 사별연수 2019년도 지역신문발전기금 사별연수

  • 도심 순찰 나선 시민경찰 기마대 도심 순찰 나선 시민경찰 기마대

  • 국립대전숲체원 개원 국립대전숲체원 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