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대전

대전참여연대 "김경철 사장내정자 대중교통중심도시 검증을"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18 16:18 수정 2019-09-18 16:3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140718 식장산에서  (5)
대전참여자치시민연대는 18일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간담회에 대한 우리의 입장'이라는 성명서를 내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인 김경철 전 한국교통연구원장에 대한 대중교통 중심도시 검증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참여연대는 "대전도시철도공사 내부에서 김경철 내정자가 적합하지 않다는 의견이 있다. 대전도시철도공사 노동조합은 김경철 내정자가 대전도시철도공사의 공공성을 침해할 우려가 있다며 반대 입장을 분명히 하고 있다"면서 "노조에서 우려하는 것처럼 민영화 전문가의 역할을 할 것인지, 공공성을 기반으로 한 대중교통 중심도시를 만드는 역할을 할 것인지 철저한 검증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밝혔다.

또한 "허태정 대전시장이 도시철도 2호선 도입을 대중교통 중심도시로 가는 계기라고 밝힌 만큼 이번 인사청문간담회는 김경철 내정자에 대한 검증뿐만이 아니라 민선 7기 대중교통 중심도시 계획이 단순한 선언이 아님을 검증하는 자리가 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참여연대는 "대전시의회는 19일 김경철 내정자에 대한 인사청문간담회를 진행할 예정"이라면서 "대전시의회는 이번 인사청문간담회에서 내정자의 도덕성, 가치관, 업무수행 능력뿐만 아니라 대전의 대중교통 정책에 대해서도 세밀하게 검증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포토뉴스

  • 채용박람회에 몰린 장애인 구직자들 채용박람회에 몰린 장애인 구직자들

  • 오늘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오늘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 우리 삶을 바꾸는 두 가지 열쇠, ‘자치와 분권’ 우리 삶을 바꾸는 두 가지 열쇠, ‘자치와 분권’

  •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