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지역경제

웅지세무대, ‘김포국제공항 국제선청사’에서 열린 '제2회 항공산업 취업박람회' 참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22 13:2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wong

웅지세무대는 서울시 강서구 방화동 ‘김포국제공항 국제선청사’에서 열린 ‘제2회 항공산업 취업박람회’에 10여명의 학생들과 참석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제2회 항공산업 취업박람회’는 한국공항공사, 국토교통부, 인천공항공사, 항공진흥협회 공동으로 `제2회 항공산업 취업박람회`를 개최했다. 항공 관련 80여개 기업과 연구 기관, 지방자치단체 등이 참여해 채용 상담, 채용 설명회, 취업 특강 등을 실시했다.

 

국토부 산하 공기업인 한국공항공사와 인천공항공사, 항공안전기술원을 비롯해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제주항공·에어부산·진에어·티웨이항공·이스타항공·에어서울 등 국내 항공사가 총출동 했다. 이들 기관은 올해 하반기에만 1540여명을 채용한다.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 에어부산, 이스타항공, 티웨이항공, 에어서울 등 6개 항공사는 우수 상담자를 선정해 서류·면접 전형에서 가점을 부여한다. 공항 관련 공기업·항공사뿐만 아니라 지상조업, 기내식 등 공항 업무 관련 20개 업체도 박람회에 참가했다. 항공운송지원 업무를 하는 유니스카이가 현장에서 50명을 채용하는 등 총 230명이 이틀간 새로운 일자리를 찾을 전망이다.

 

이날 박람회에 참석한 웅지세무대 학생들도 공항 업무와 관련된 20개 업체의 채용 상담 및 설명회를 들으며, 구직 활동에 나섰다.

 

박람회 기간 중 ‘국립항공박물관’, ‘청년창업기업’ 홍보관 등도 마련했다. 국립항공박물관은 2020년 상반기 김포공항 배후단지에 개관 예정으로 박물관 디자인과 항공역사, 항공산업, 항공과 생활문화 등 층별로 다양한 주제로 꾸며질 전시 테마를 미리 만나볼 수 있다. 청년창업기업관은 김포공항 공항지원센터 2층 청년창업육성센터에 입주한 4개의 스타트업 기업들이 자사 제품을 홍보하고 항공 및 공항관련 업종에 관심 있는 예비 창업자들에게 창업(스타트업)에 필요한 정보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웅지세무대학교는 경기도 파주에 소재한 입학정원 599명의 3년제 전문대학으로 회계, 세무 특성화 대학이다. 

포토뉴스

  • 스마트폰으로 시작하는 1인 미디어 특강 스마트폰으로 시작하는 1인 미디어 특강

  • 2019년도 지역신문발전기금 사별연수 2019년도 지역신문발전기금 사별연수

  • 도심 순찰 나선 시민경찰 기마대 도심 순찰 나선 시민경찰 기마대

  • 국립대전숲체원 개원 국립대전숲체원 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