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서주경, ‘당돌한 여자’로 70억 번 사연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22 18:2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서주경
MBC

수 서주경의 사연이 눈길을 끈다.

서주경은 최근 채널A ‘행복한 아침’에 출연해 과거 노래 ‘당돌한 여자’로 큰 인기를 끌었던 당시를 회상했다.

서주경은 이날 방송에서 ‘당돌한 여자’로 70억을 벌었다. 그 돈은 모두 희귀병을 앓는 모친, 가족들을 위해 썼다“고 밝혔다.

서주경은 과거 ‘사람이 좋다’에 출연한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 서주경은 “스물여섯 살 때 백지수표도 받아봤다. 대한민국 재벌한테 제안을 많아 받았다. 그들의 노리갯감으로 사는 인생, 나는 그렇게 살고 싶지 않았다”고 전했다.

한편 서주경은 22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 출연하며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한세화 기자 ent88@

포토뉴스

  • 스마트폰으로 시작하는 1인 미디어 특강 스마트폰으로 시작하는 1인 미디어 특강

  • 2019년도 지역신문발전기금 사별연수 2019년도 지역신문발전기금 사별연수

  • 도심 순찰 나선 시민경찰 기마대 도심 순찰 나선 시민경찰 기마대

  • 국립대전숲체원 개원 국립대전숲체원 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