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천안시

천안시의회, 외유성 국외출장 논란 자구책 마련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21 14:26 수정 2019-09-21 19:4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외출장 사전연구활동 1
천안시의회가 외유성 국외출장 논란을 불식시키기 위한 대처방안을 모색하는 등 자구책 마련에 나섰다.

천안시의회 행정안전·복지문화위원회 의원들은 지난 19일 ‘2019 행정안전·복지문화위원회 의원 공무국외 출장 사전연구활동’으로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건린 예정지인 입장면 가산리 일원을 방문했다. <사진>

축구종합센터건립추진단 담당자의 현장 브리핑 후 추진단원들과 현장 답사를 하며 현재 포괄적인 사업계획을 실효성 있게 구체화 시킬 수 있는 방안을 논의했다.

또 천안을 스포츠 도시로 부각시킬 수 있는 브랜드 이미지 제고 방안과 지역 문화관광산업 발전 정책에 대해서도 논의가 이어졌다.

의원들은 이번 국외 출장 기간 중 프랑스축구협회 관계자 및 한인 축구협회와 간담회를 갖기로 하는 등 일부 일정 내용을 변경했다.

이밖에 천안시의회 국외 연수 중 최초로 국외 출장지 현지에서 SNS를 통한 실시간 중계를 진행할 계획으로 외유성 논란을 차단키로 했다.

아울러 각종 연수에서 물의를 일으켰을 때 가중 처벌할 수 있도록 천안시의회 의원 윤리강령 조례를 발의하고 해외연수에 오르기로 했다.

이번 국외 출장의 단장인 황천순의원은 "철저한 사전 연구 활동을 통해 축구종합센터 건립이 시의 브랜드 이미지 상승과 동시에 시민복지 실현, 지역경제 활성화 등 지역 발전에 이바지 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성공적인 축구종합센터 건립과 문화관광산업 활성화 방안을 모색할 수 있는 뜻깊은 국외 출장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천안=김한준 기자 hjkim7077@



포토뉴스

  •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

  • 충청권 4개 시·도 교육청 국정감사 실시 충청권 4개 시·도 교육청 국정감사 실시

  • ‘시작은 웃으면서’ ‘시작은 웃으면서’

  • 귀엣말 나누는 최교진, 김지철 교육감 귀엣말 나누는 최교진, 김지철 교육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