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날씨

[태풍 ‘타파] 제주도서 북상 중 … 오늘(22일) 밤까지 강한 비, 바람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22 07:28 수정 2019-09-22 07:28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2일 오전 06시 레이더 영상
22일 오전 06시 레이더 영상
제17호 태풍 '타파'가 서귀포 남쪽 약 330㎞ 부근 해상(30.3˚N 126.1˚E)에서 20㎞/h로 북진 중이다. 23일 오전 03시경에 독도 남서쪽 약 60km 부근 해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내일(23일) 오후부터 태풍의 영향에서 벗어나 차차 맑겠으나, 현재(22일 07시)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시설물 피해 및 안전사고 등 피해가 없도록 대비할 필요가 있다.

대전기상청은 태풍 전면에서 만들어진 수렴대의 영향과 북상하는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으로, 오늘(22일) 밤까지 시간당 10~20mm/h 내외의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22일 밤(24시)까지 대전, 세종, 충남의 예상 강수량은 20~70mm로 전망했다.

오늘(22일) 대전, 세종, 충남의 낮 기온은 17~23도(평년 25~26도)가 되겠다.

22일 오전 6시 특보 현황
22일 오전 06시 특보 현황
전국적으로도 제 17호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많은 비가 내리고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다. 23일 오전까지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동·경상도·전남·제주도 100~250mm, 경기 남부·강원 영서 남부·전북 20~70mm다. 서울·경기북부는 5~4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태풍이 북상하면서 바람이 매우 강해지고 물결이 매우 높아지면서 풍랑특보가 확대되거나 태풍특보가 발표될 수 있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포토뉴스

  • 채용박람회에 몰린 장애인 구직자들 채용박람회에 몰린 장애인 구직자들

  • 오늘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오늘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 우리 삶을 바꾸는 두 가지 열쇠, ‘자치와 분권’ 우리 삶을 바꾸는 두 가지 열쇠, ‘자치와 분권’

  •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