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천안시

천안시, 2020년 역대 최대 규모 청년일자리 창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0-10 09:38 수정 2019-10-10 11:3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천안시가 2020년 17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역대 최대 규모의 청년일자리 창출 사업을 전개한다.

시는 최근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공모에 3개 사업이 선정돼 국도비 110억원을 확보하는 등 170억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에 선정된 천안시 사업은 일본 수출규제 대응 경쟁력 강화 기업 청년채용 지원 사업, 지역경제 활성화 선도기업 청년채용 지원사업, 우수 콘텐츠 기업 창의인재 청년일자리 플러스 사업 등이다.

우선시는 기업이 정규직 청년 신규채용 시 1명당 최대 2년간 월 200만원(기업 자부담 10% 이상)의 인건비를 지원할 예정 연간 350여 명이 혜택을 볼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또, 일본 수출규제 대응 경쟁력 강화 기업 청년채용 지원사업은 일본 수출규제에 따른 경쟁력 강화가 필요한 소재·부품·기계·장비 4대 산업분야 기업에 150명의 인건비를 지원하며, 한국기계산업진흥회 기술교육원과 협력한 맞춤형 기술교육을 진행하게 된다.

지역경제 활성화 선도기업 청년채용 지원사업은 2020년부터 노동시간 단축 근로기준법이 본격 시행됨에 따라 상시 근로자 수 50명 이상 300명 미만 제조업 기업을 대상으로 청년 신규채용 시 인건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목표 인원은 180명이다.

우수 콘텐츠 기업 창의인재 청년일자리 플러스 사업은 출판, 만화, 음악, 게임 등 해당 분야 기업을 대상으로 오는 12월까지 청년 20명을 채용 완료하고 2020년부터 교육 등 지원 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구본영 시장은 "천안에는 산업단지 등 중소·중견기업이 다수 존재하고 있으나 기업의 인건비 부담 등으로 청년들이 취업난에 시달리고 있는 상황에서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이 기업과 청년들에게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일자리 창출 기업에 대한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청년일자리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천안=김경동 기자

포토뉴스

  • 채용박람회에 몰린 장애인 구직자들 채용박람회에 몰린 장애인 구직자들

  • 오늘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오늘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 우리 삶을 바꾸는 두 가지 열쇠, ‘자치와 분권’ 우리 삶을 바꾸는 두 가지 열쇠, ‘자치와 분권’

  •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