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건강/의료

[국감 브리핑]국립대병원 진료비 환불 8억 6천만원

서울대병원 4억 4475만원으로 최다... 충남대병원은 7133만원 세번째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0-10 10:43 수정 2019-10-10 10:4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충남대병원을 비롯한 전국의 10개 국립대병원의 진료비 확인요청 환불액이 8억 6천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진료비 확인 요청 제도는 병원비 중 비급여로 부담한 진료비가 건강보험 대상에 적용되는지를 확인해 주는 제도다.

환불
환불2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이찬열 의원에 제출한 '국립대병원별 진료비 확인요청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2015년부터 2019년 8월까지 1930건, 8억 6418만원으로 집계됐다.

5년간 전체 확인 요청 건수는 6873건이었고, 이 중 1930건을 환불했다. 이는 30%에 달하는 수치로, 10명 중 3명은 환불을 받은 것이다.

기관별로는 서울대병원이 5년간 4억 4475만원(51.5%)로 가장 많았고, 부산대병원 9706만원(11.2%), 충남대병원 7133만원(8.3%)의 등의 순이다.

윤희진 기자

포토뉴스

  • 채용박람회에 몰린 장애인 구직자들 채용박람회에 몰린 장애인 구직자들

  • 오늘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오늘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 우리 삶을 바꾸는 두 가지 열쇠, ‘자치와 분권’ 우리 삶을 바꾸는 두 가지 열쇠, ‘자치와 분권’

  •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