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文충남방문]충남 아산 삼성디스플레이에 2025년까지 13조 규모 '투입'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0-10 11:13 수정 2019-10-10 18:38 | 신문게재 2019-10-11 3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충남 아산 삼성디스플레이 생산라인과 기술개발에 2025년까지 13조 1000억원이 투입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0일 충남 아산에서 삼성디스플레이와 충남도, 디스플레이 분야 대학, 연구기관 등이 참여한 가운데 '신규투자·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삼성디스플레이는 2025년까지 13조 1000억원의 대규모 신규투자를 약속했다. 차세대 디스플레이 기술개발에 3조 1000억원, 시설투자에 10조원이 투입된다.

정부와 충남도는 민간 투자가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애로 해소와 제도개선 등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삼성디스플레이와 소재, 부품, 장비기업 등 20개사는 산·학·연·관 간 상생협력 체결을 통해 디스플레이 분야 소재와 부품, 장비 공급망 안정화, 상생협력 프로그램 운영, 인프라 구축, 인력 양성 등에 힘을 모은다. 소재·부품·장비 공동기술개발과 성능평가, 제품 경쟁력 확보 시 구매추진 등을 협력한다.

여기에 수요·공급기업 간 경영안정과 물품대금 지급, 기술개발 지원을 위한 상생협력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상생펀드와 물품대금 지급 펀드, 크리에이티브 파트너섭이 그것이다. 우선 상생펀드로 협력사의 대출이자 일부 지원을 통해 경영 안정화를 지원한다. 물품대금 지급 펀드로는 협력사 간 물품대금의 현금지급을 위한 대출이자 지원을, 크리에이티브 파트너십을 통해 기술기반 중소기업의 개발비용을 지원한다.

인프라도 구축한다. 디스플레이 신기술 개발과 검증을 위해 디스플레이 일괄공정라인 테스트베드 구축을 적극 추진한다. 이를 위해 혁신공정센터 구축에 산업부와 지자체에서 2025년까지 총 1598억원을 투입한다. 인력양성도 한다. 디스플레이 연구센터 운영 등 대학의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 연구역량 강화와 전문인력 양성을 지원한다. 5년에 걸친 장비와 부품 특화 과정으로 2000명을 양성한다. 정부는 수출규제 강화 등 불확실성에 대응하는 디스플레이강국을 유지하기 위해 지원사격한다. 2020년 디스플레이 분야에 1000억원 이상의 예산을 편성, 디스플레이 분야 공급망 안정화와 R&D 개발 지원, 수요기업·공급기업 간 협력모델 발굴 등을 지원한다. 디스플레이 분야는 이번 신규투자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선도적 지위를 확고히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방원기·아산=남정민 기자

포토뉴스

  • 오월드 조류독감 예방 방역, 아산 야생조류 분변은 ‘저병원성’ 오월드 조류독감 예방 방역, 아산 야생조류 분변은 ‘저병원성’

  • 2019 대전 일자리종합박람회 개최 2019 대전 일자리종합박람회 개최

  • ‘가을 속으로’ ‘가을 속으로’

  • 2019 세계과학도시연합(WTA) 국제행사 개막 2019 세계과학도시연합(WTA) 국제행사 개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