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금산군

'GAP인삼 공동선별사업' 현장설명회 개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0-18 16:40 수정 2019-10-18 16:4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인삼-GAP공동선별
금산군은 인삼의 안전성 확보와 유통활성화를 위해 추진되는 '2019 GAP인삼 공동 선별사업'에 대한 현장보고회를 지난 17일 개최했다.

이날 현장보고회에는 문정우 금산군수를 비롯한 충남 인삼세계화추진단(팀장 장인동), 충남인삼약초연구소(소장 김현호), 금산국제인삼약초연구소(연구소장 차선우), 백제금산인삼조합(조합장 강상묵), 금산인삼연구회(회장 이상남)과 대동고려삼 등 공동선별 참여 기업, GAP 인증 농가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GAP인삼 공동선별 사업은 올해 인삼수확을 하는 GAP인증 농가를 대상으로 9월 31일부터 10월 18일까지 GAP 지정시설인 금산흑삼주식회사에서 진행됐다.

금산군 인삼 제조기업을 중심으로 6개 기업이 참여한 가운데 공동선별 후 공동 수매도 이뤄졌다.

GAP인증기관인 금산국제인삼약초연구소는 수확되는 GAP인삼의 잔류농약, 중금속오염도 등의 안전성 검사를 완료했으며, GAP인삼의 이력관리 정보를 구매기업에게 제공하기 위한 준비작업도 마친 상태다.

특히 올해는 GAP인삼 판로개척과 GAP인삼을 원료로 한 제품개발 등 GAP인삼 유통활성화를 위한 다각적인 사업이 추진 중이다.

GAP인삼 공동선별은 금산국제인삼약초연구소를 주축으로 관내 기업과 농가가 함께 2014년부터 추진해 오는 사업이다.

GAP 인증 농가에게 생산된 인삼은 시세 보다 5% 높은 가격에 기업들이 구매를 함으로서 기업과 농가의 상생협력 사업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문정우 군수는 "PLS 시행으로 인삼의 안정성이 중요시 되고 있는데 소비자가 금산 인삼하면 최고 안전하다는 인식을 가질 수 있도록 안전성 확보를 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서는 GAP인증을 전농가를 대상으로 확대해야 하고 안전에 대한 관심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금산=송오용 기자 ccmsoy@



포토뉴스

  • 다문화가정 국제특급우편 발송 다문화가정 국제특급우편 발송

  • 철도 파업 첫 날, 운행중지와 지연 속출 철도 파업 첫 날, 운행중지와 지연 속출

  • 나눔으로 행복한 대전…사랑의 온도탑 제막식 개최 나눔으로 행복한 대전…사랑의 온도탑 제막식 개최

  • 유성시장에서 열린 소방통로 확보훈련 유성시장에서 열린 소방통로 확보훈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