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인터넷 과의존 해소' 충남 전문가들 머리맞대

道 '건강한 디지털 도민을 위한 2019 충남 심포지엄' 개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0-23 09:39 수정 2019-10-23 17:53 | 신문게재 2019-10-24 8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충남도청사 전경 (15)
충남도청사 전경.
충남도가 인터넷 과의존 현상의 심각성을 공유하기 위해 23일 충남도서관 대강당에서 '건강한 디지털 도민을 위한 2019 충남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김용찬 행정부지사와 민·관·학 관계자, 관련 전문상담사 등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심포지엄은 인터넷·스마트폰의 급속한 확대로 전 연령별 인터넷 과의존 현상이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됨에 따라 선제적인 대응으로 건전한 정보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심포지엄은 정부·지자체·학계·민간단체에서 총 8건의 연구 결과 및 주제 발표를 진행했다. 또 신성만 한동대 교수의 '디지털 역기능과 그에 따른 대응방향', 오용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보호정책관의 '디지털 사회혁신' 등의 기조강연도 이어졌다.

도 관계자는 "이번 논의 결과를 바탕으로 학교 등과 연계해 인터넷 중독 예방·상담 등을 적극 전개하고, 관련 조례 개정 등 지속적인 노력을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포토뉴스

  • 공주시 어린이 안전골든벨 공주시 어린이 안전골든벨

  • ‘딸, 수고했어’ ‘딸, 수고했어’

  • ‘한 문제라도 더’ ‘한 문제라도 더’

  • ‘선배님 파이팅’ ‘선배님 파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