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부산/영남

영양군, 대구 북구청과 도.농 상호교류 동반 성장 자매결연 체결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1-08 05:15 수정 2019-11-08 05:3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4. 사진(영양군, 대구 북구와 자매결연 체결)
7일 오후 2시 오도창 영양군수(오른쪽)와 배광식 북구청장이 결연 체결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영양군)
국제밤하늘보호공원 경북 영양군은 7일 영양군청 대회의실에서 대구 북구청과 경북.대구 간 상생협력을 위한 자매결연 체결식을 가졌다.

오도창 영양군수와 배광식 북구청장을 비롯해 영양군의회 의장 및 의원, 민간단체장, 영양고추유통공사 사장과 북구청 의회 의장 및 위원장, 민간 단체장, 구청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번 북구청과의 자매결연은 경북.대구 간 상생협력을 위한 자매결연 확대 업무 협약을 배경으로 영양군과 북구청 간의 적극적인 상호 자매결연 의지에 따라 지난 5월부터 양 기관의 실무진들이 지속해서 세부 사항을 협의해 체결에 이르렀다.

문화,관광,예술,체육,경제,교육,행정 등 각 분야에서 상호 발전과 번영을 위해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또한, 양 자치단체 간 교류뿐만 아니라 각종 민간단체의 관광지 방문과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 체험 등 민간 차원의 교류를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이날 배광식 북구청장과 방문단은 영양군 석보면에 위치한 두들마을을 직접 방문해 석계고택 및 이문열 작가의 광산문학연구소 등을 둘러보며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의 식사체험과 입암면의 선바위 관광지 분재 전시관도 관람했다.

북구청 방문단은 앞으로 영양군 홍보대사가 돼 여중군자 장계향, 아시아 최초의 '영양국제밤하늘보호공원' 등 청정 영양의 다채로운 관광자원과 전통문화를 북구민들에게 널리 홍보하기로 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이번 자매결연으로 영양군과 대구 북구청 간의 활발한 교류로 양 기관뿐만 아니라 민간 교류도 확대돼 영양의 고추, 사과 등 우수 농산물의 도시 판로가 확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영양=권명오 기자 km1629km@

포토뉴스

  • 초미세먼지 재난대응 훈련…차량 2부제 시행 초미세먼지 재난대응 훈련…차량 2부제 시행

  • 모두 발언하는 조명래 환경부 장관 모두 발언하는 조명래 환경부 장관

  • 공주시 어린이 안전골든벨 공주시 어린이 안전골든벨

  • ‘딸, 수고했어’ ‘딸, 수고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