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태안군

태안군 이원면 포지1리, '치매안심마을' 현판 제막식

치매안심마을 운영으로 치매친화적 환경 조성
치매조기발견 및 예방프로그램 운영 및 치매돌봄서비스 강화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1-09 18:42 수정 2019-11-09 18:4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이원면 포지1리 치매안심마을 현판 제막식 (1)
태안군은 지난 8일 이원면 포지1리 게이트볼장에서 '치매안심마을' 현판식을 가졌다. 사진은 현판식 모습.


태안군이 초고령화 시대에 대비해 치매친화적 환경 조성을 위해 '치매안심마을'을 운영한다.

태안군에 따르면 지난 8일 이원면 포지1리 게이트볼장에서 가세로 군수 및 군 관계자, 충남광역치매센터장, 이원면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 등 15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치매안심마을' 현판식을 가졌다.

치매안심마을은 마을 구성원인 주민들과 주요 기관들이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가져, 치매환자와 가족, 지역 주민들이 함께 어우러져 살아갈 수 있는 치매친화적 지역사회를 조성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치매안심마을은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 운영 ▲치매인식도조사 ▲치매예방교육 ▲치매조기검진 ▲실종예방관리 ▲가족교실운영 ▲맞춤형 사례관리 등을 실시한다.

가세로 군수는 "치매안심마을 운영으로 치매환자와 가족들이 일상생활과 사회활동에 불편 없이 참여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며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치매환자와 가족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태안군은 지난달 22일에 태안남부지역 어르신들을 위해 안면읍 치매안심거점센터를 개소하는 등 올해 치매조기검진 6067명, 치매예방교실 161회 치매안심센터 운영을 활성화하는 등 '치매로부터 걱정 없는 태안'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포토뉴스

  • 전국철도노조 20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돌입 전국철도노조 20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돌입

  • 월동준비 마친 제설작업장 월동준비 마친 제설작업장

  • 대낮 음주단속 벌이는 대덕경찰서 대낮 음주단속 벌이는 대덕경찰서

  • 천사의 손길 김장대축제 천사의 손길 김장대축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