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공연/전시

[전시] 이푸른 작가 개인전 시각시각갤러리서 개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1-14 02:36 수정 2019-11-14 18:00 | 신문게재 2019-11-15 11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이푸른_나 여기 있어!_전통한지에 채색_116.8x80.3cm_2019
나 여기 있어!/전통한지에 채색/116.8x80.3cm/2019
2030세대의 시각으로 현대인의 고독함을 풀어낸 이푸른 작가의 개인전이 오는 21일부터 내달 4일까지 중구 시각시각 갤러리서 열린다.

이푸른 작가의 작품 속에는 어딘지 모르게 쓸쓸해 보이는 인물들이 등장한다. 이 인물들은 편의점에서 아르바이트를 하기도 하고, 철체 계단에 앉아 괴로워하기도 하며 방 안에서 무엇인가를 응시하기도 한다. 매 작품마다 등장인물을 지켜보는 상상 속 동물인 '기린'이 등장한다. 하지만 인물들은 기린의 위로를 알아채지 못한다.

한지와 비단 위에 그린 그림들은 전통 한국화를 떠올리게 하면서 젊은 감성을 동시에 담아내고 있다.

이푸른 작가는 목원대 미술대학 한국화를 전공했으며, 동 대학원 미술대학에서 한국화를 전공하고 있다. 지난 6월 대전시립미술대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김유진 기자 1226yujin@
이푸른_무엇인가 지켜본다(기린)_한지에 채색_23.0x23.0cm_2018
무엇인가 지켜본다(기린)_한지에 채색_23.0x23.0cm_2018
이푸른_무엇인가 지켜본다(해태)_한지에 채색_23.0x23.0cm_2018
무엇인가 지켜본다(해태)_한지에 채색_23.0x23.0cm_2018
이푸른_열심히하네_비단에 채색_79.0x128.0cm_2019
열심히하네_비단에 채색_79.0x128.0cm_2019

포토뉴스

  •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