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강원

횡성군, 빛으로 물드는 도시경관 조성

총3개구간에 대형트리, 수목조명 등 빛 조형물 설치
군민을 응원하는 마음을, 담은 문구 공모 이벤트 22일까지 접수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1-14 19:33 수정 2019-11-14 19:3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횡성군청
사진제공: 횡성군
강원 횡성군이 연말연시를 맞아 활기찬 도심 분위기 연출을 위해「빛으로 물드는 횡성」 아름다운 시가지 경관 조성 사업을 추진한다. 횡성로(만세 공원 포함), 어사매로, 향교 회전교차로 등 3개 구간을 대상으로 대형트리, 수목 LED 조명을 설치하는 한편 다양한 빛 조형물을 제작·설치해 포토존으로도 활용할 계획이다.

금 년 야간경관조명은 "빛으로 물들다" 를 주제로 설치 구간을 기존 횡성로 단독 구간에서 명품 가로 숲이, 조성되어 있는 어사매로(경찰서 앞~회전교차로 입구) 구간으로 확대했으며, 만세 공원에 한우어벤져스 등 다양한 빛 조형물을 설치하여 소소한 이벤트를 추진하는 등 활기찬 도시 분위기를 연출할 계획이다. 또한 삼일 광장에 12월에는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를, 1월에는 2020년 경자년을 상징하는 쥐 조형물을 설치할 계획이며, 곳곳에 군민의 소원을 담은 소원나무를 제작하여 설치함으로써 횡성군민에게 2020년 새 희망의 메시지를 전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소원나무에 표시될 어린이 소원 카드는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에 사전배부 작성하여 소원나무에 우선 설치될 예정이다.

김선경 도시행정과장은 "군민에게 희망과 색다른 즐거움을 줄 수 있도록 도시경관을 만들어 나가겠다" 말했다.
횡성=한상안 기자 dhlfyd@



포토뉴스

  •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