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교육/시험

'의료와 공학의 만남' 건양대 2019 메디바이오페어 성료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1-16 21:29 수정 2019-11-16 21:3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메디
14일 건양대 대전 메디컬캠퍼스에서 열린 Medi-Bio Fair 개막식에서 커팅식을 진행하는 모습. /건양대 제공
건양대 의료공과대학, 공학교육혁신센터, 실전문제연구단과 대학혁신지원사업단이 주최한 '2019 KYU Medi-Bio Fair·메디바이어페어'가 14일과 15일 양일간 건양대 대전 메디컬캠퍼스 죽헌정보관에서 성대하게 개최됐다.

졸업작품 및 캡스톤디자인 우수 작품 등 의료공학 중심 설계 교육과정 결과물을 전시하고 공유함으로써 재학생들의 자기주도 학습능력 증진 및 설계학습 동기부여를 목표로 개최되는 이번 '2019 메디바이어페어'는 의료공과대학 의공학부, 의료IT공학과, 의료공간디자인학과, 의료신소재학과, 제약생명공학과 재학생 800여명이 참여했다.

이틀간 열린 행사 기간 동안 창의아이디어 경진대회 및 의산학 포럼, 의료신소재학과 학술제, 제약생명공학과 Pharm워크샵 학술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되는 한편 학생들의 우수 졸업작품, 실전문제연구단 및 캡스톤디자인 우수작품 등 총 128팀의 성과물이 죽헌정보관 로비 및 각 학과 복도에 전시되는 등 다양한 참여거리와 볼거리가 제공됐다.

또한 외부 산업체들을 초청해 학생들이 만들어낸 다양한 성과물들을 현업 전문가의 눈으로 평가하고 피드백 받아 기업연계 프로젝트 교육을 확산하고 산학친화도가 높은 인재를 양성하는 커리큘럼을 만들어내게 된다.

건양대 측은 이번 메디바이어페어 결과를 바탕으로 프로그램 만족도조사 및 장기평가를 실시해 향후 교육계획에 반영하는 한편 우수 성과물을 중심으로 교외 공모전에 참가하기로 했다.

송기창 학장은 "매년 메디바이어페어가 거듭될수록 전년보다 우수한 작품들이 배출되고 있다"며 "재학생의 작품이 교내뿐만 아니라 외부에서도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양질의 교육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건양대 이원묵 총장은 "학생들의 놀라운 상상력과 실용적인 호기심을 통해 나온 다양한 성과물을 보며 우리 건양대가 올바른 교육을 하고 있다고 느낀다"며 "건양대는 앞으로 최첨단 시설과 장비를 갖춘 연구단지를 만들어 타 연구기관과 협업 및 기업유치를 통해 연구중심대학으로의 입지를 확대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고미선 기자 misunyda@

포토뉴스

  •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