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교육/시험

'대전교육의 오늘과 내일' 대전미래교육박람회서 한눈에

20일부터 22일까지 3일간 대전컨벤션센터
개·폐막식, 학술제, 문화제 프로그램 운영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1-17 09:25 수정 2019-11-17 10:4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박람회
대전교육의 오늘과 내일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2019 대전미래교육박람회'가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3일간 대전컨벤션센터(DCC)에서 열린다.

'공감 in 상상! 대전미래교육을 즐기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박람회는 유·초·중·고·특 학생, 교직원, 학부모, 대전 시민등이 대전교육정책을 한 곳에서 확인할 수 있는 통합박람회이다.

지난해 총 7개 행사를 통합해 추진한데 이어 올해에는 에듀힐링 글로벌 페스티벌, 세계시민교육 나눔 한마당, 대전교육정책포럼 등 8개의 행사를 통합 운영한다.

이번 박람회는 개·폐막식, 학술제와 문화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개막식은 20일 오전 10시 DCC 그랜드볼룸에서 식전 학생 공연과 교육감TED 강연, 테이프 커팅식, 전시장 투어를 진행할 예정이고, 폐막식은 22일 오후 4시 전시홀 특설무대에서 하이라이트 영상 상영과 함께 폐막식 퍼포먼스를 실시된다.

학술제는 대전교육 방향과 과제를 논의하여 공감대 형성의 계기를 마련하고 미래사회를 이끌어갈 대전학생들의 역량을 함양하기 위한 포럼, 강연, 세미나, 연수, 학생 정책 강연 등 12개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자세한 내용은 대전미래교육박람회 누리집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문화제는 대전교육정책을 홍보하기 위한 전시·홍보관(10개 부스)과 고교학점제, 자유학기(년)제, 통일교육, 세계시민교육, 한글교육 등 교육정책을 한 눈에 확인하고 참가자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창의·체험관(69개 부스)으로 운영된다. 그리고 전시홀 내 특설무대에서는 학생 예술 공연(28팀) 및 독도사랑댄스 플래시몹이 진행될 예정이다.

설동호 교육감은 "학생들이 행복한 학교에서 미래인재로 자랄 수 있도록 모든 교육적 역량을 집중하겠다"며 "학생, 교직원, 학부모, 대전 시민 등이 많이 참여해 대전교육정책의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미래를 상상하며 즐기는 축제의 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미선 기자 misunyda@

포토뉴스

  •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