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대전

대전 대덕구, 반려동물 놀이터 인기몰이...주말 170여명 찾아

박정현 구청장, '소통 통해 놀이터 개선하며 반려동물문화 선도 할 것'
18일'이해와 공감으로 반려동물 키우기'주제로 토크콘서트 열 예정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1-17 09:46 수정 2019-11-17 11:4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  대덕구, 반려동물 놀이터 인기몰이(2)
대전 대덕구 신탄진휴게소에 있는 반려동물 놀이터를 이용하고있는 모습. 사진=대덕구제공


대전 최초로 조성된 대덕구 반려동물 놀이터가 지역주민들로부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17일 구에 따르면 평일 약 40명, 주말은 약 170명이 평균적으로 방문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구는 이를 반려동물인구 천만시대에 반려동물과 함께 마음 놓고 즐길 수 있는 시설이 절대적으로 부족했음을 반증하고 있다고 분석하고 있다.

반려동물 놀이터는신탄진휴게소(상서동 377번지 일원)내 1356㎡ 크기로 조성됐다. 다소 외진 곳에 위치해 방문객이 적을 수도 있다는 당초 우려와는 달리 반려동물 양육자들에게 입소문이 나며 지난 10월 14일 정식 개장 이후 꾸준히 이용객이 늘고 있다. 특히 방문자들은 목줄 없이 반려동물을 풀어놓고 눈치 보지 않고 자유롭게 뛰어놀 공간 있다는 점과 반려동물 양육자들이 서로 만나 양육 정보를 교류 소통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이곳에 큰 매력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는 이번 반려동물 놀이터 개장을 계기로 반려동물 행동교정 및 에티켓 교육 등 반려동물문화 개선을 위한 시책을 적극 추진하는 한편 반려인과의 소통을 통해 다양한 관련 정책 아이디어를 개발해 나갈 방침이다.

이를 위해 박정현 청장은 18일 오후 2시 반려동물놀이터에서 '이해와 공감으로 반려동물 키우기'라는 주제로 '걱정말아요 대덕' 토크콘서트를 열고 반려동물 양육자를 비롯한 주민과 소통의 시간도 진행할 예정이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반려동물인을 비롯한 주민과의 지속적인 소통으로 지역 최고의 반려동물 놀이터로 만들어가겠다"며 "반려동물인구 천만시대, 성숙한 반려동물 시민문화 조성에도 대덕구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소희 기자

포토뉴스

  •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