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기업/CEO

CJ제일제당 비비고, ‘비비고 프렌즈 2 해단식’ 개최

글로벌 소비자에게 한층 더 친근감 있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 만들어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1-20 10:37 수정 2019-11-20 10:4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
CJ제일제당 비비고, ‘비비고 프렌즈 2 해단식’ 진행 (사진제공 CJ제일제당 비비고)
CJ제일제당 비비고는 지난 18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CJ 인재원에서 ‘비비고 프렌즈 2기’ 해단식이 진행했다. 

총 18개국 외국인 22명 내국인 9명으로 구성된 글로벌 서포터즈 비비고 프렌즈 2기는 지난 4월 발대식을 시작으로 약 7개월간의 다양한 활동을 진행해왔으며, 지난 11월 18일을 끝으로 공식 활동을 종료했다.

비비고 프렌즈들은 매달 2-3건의 미션을 꾸준히 수행하며 다양한 한식 관련 콘텐츠 약 1,000여건의 컨텐츠를 생성해냈다. 또한 이를 네이버,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유튜브, 틱톡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약 7개의 언어로 발신하며 한식전도사로서의 역량을 선보였다.

이 날 해단식에는 가장 우수한 활동을 해온 프렌즈에게 시상하는 시간도 진행됐는데, 개별 최우수상은 루마니아 출신의 바쿠 안토니아 버지니아(BACU ANTONIA VIRGINIA)에게 주어졌다.

2
CJ제일제당 비비고, ‘비비고 프렌즈 2’ 우수상/최우수상 수상 사진(사진제공 CJ제일제당 비비고)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쿠 안토니아 버니지아(BACU ANTONIA VIRGINIA)는 “비비고 프렌즈로 활동하며 한식의 맛과 멋을 더욱 깊게 경험할 수 있었고 잊지 못할 추억을 쌓았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한식 전도사로써의 자부심을 잊지 않고 대한민국 대표 한식 브랜드 비비고를 한국과 해외의 친구들에게 많이 알려나가겠다”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또한 우수상은 체코 출신의 사라 로우사로바(SARA ROUSALOVA)에게 주어졌다. 사라 로우사로바는 “비비고 프렌즈 활동을 하면서 한식의 매력에 빠져들게 됐다”고 밝히며, “비비고 제품으로 팀원들과 한강에서 피크닉을 즐겼던 경험이 특히 기억에 남는다”고 활동 중 즐거웠던 에피소드를 얘기하기도 했다.

개별뿐만 아니라 우수한 활동을 해온 팀에게도 수상의 기회가 주어졌다. 팀 최우수상은 매 활동마다 톡톡 튀는 아이디어와 팀원간의 뛰어난 단합력을 보여준 점을 인정받아 비비모스(Bibimos)팀이 수상했다.

비비고 김하민 과장은 “비비고 프렌즈들이 각국의 언어로 열정적인 활동을 해준 덕분에 밀레니얼소비자들에게 한국의 식문화 가치를 확산하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고 말하며, “바쁜 일정 속에도 비비고의 글로벌 홍보대사로서 사명감을 가지고 노력해주신데 대해 진심으로 감사 인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구민과의 약속 지키기 위해 총선 출마 안한다’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구민과의 약속 지키기 위해 총선 출마 안한다’

  •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