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스마트 산림종자 처리시설' 신축 추진

- 산림종자의 건조, 탈종, 정선, 선별, 코팅 등 일괄처리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1-20 10:57 수정 2019-11-20 10:5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건축물투시도
산림청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센터장 이용석)는 국내 최초 대규모 산림 종자처리 시설인 '스마트 산림종자 처리시설' 신축을 위한 기본 및 실시설계를 12월 10일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스마트 산림종자처리 시설은 발아율이 우수한 산림종자를 지속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건조, 탈종, 정선, 선별, 코팅 ,포장 등 종자를 한 번에 처리하고 저장하는 첨단 자동화 시설이다.

그동안 산림종자처리는 협소한 공간에서 과도한 인력 투입으로 인해 비효율적이었으나 본 '스마트 산림종자 처리시설'로서 이와 같은 문제점을 모두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스마트 산림종자 처리시설' 조성은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간 추진되며 국비 124억 5천만 원을 투입해 연면적 2979㎡ 지상 3층 건물로 아파트형 종자처리장으로 건립할 계획이다.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이용석 센터장은 "스마트 산림종자 처리시설 신축을 통해 고품질 종자를 안정적으로 공급함과 동시에 우량 묘목생산에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포토뉴스

  •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