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수도권

한대희 군포시장, "내년, 군포 재설계에 초점"

제242회 군포시의회 정례회 시정연설, 내년까지 장기도시발전계획 수립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2-02 23:29 수정 2019-12-02 23:2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한대희 군포시장,
시의회에 출석해 시정연설하는 한대희 군포시장
한대희 군포시장은 2일 시의회에 출석해, 내년도 예산안과 관련한 시정연설을 갖고 내년도 군포시의 사업계획을 밝혔다.

한시장은 "내년도에는 군포시를 재설계하는데 초점을 두겠다"며, "시민과의 소통구조, 신도심과 구도심의 간극, 도시의 공간과 구조를 변화시켜 나가는데 시정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시장은 먼저 '미래를 선도하는 스마트 도시'를 강조하며, "금정역 주변 개발의 조속한 추진을 위해, GTX-C노선 기본계획이 수립되는 내년까지 장기도시발전 전략계획을 수립하고, 산본천 복원과 역세권 개발 등을 위한 시민 공감을 도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또한 "군포역세권 도시재생 활성화계획과 공동주택 리모델링 기본계획, 기존 시가지의 합리적 정비계획을 수립해, 젊은이가 살고 싶어하는 청년 군포를 만들어가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한시장은 "최근 공업지역 활성화 시범사업으로 선정된 당정동 공업지역을 R&D혁신허브로 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대희시장은 시민참여 플랫폼 확대, 주민자치회 시범운영 등을 통한 '시민참여 자치분권 도시'를 제시하며, 적극행정 확산을 통한 창의적인 공직문화와 민원 편의 극대화를 추진해 나갈 것도 강조했다.

아울러 한시장은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문화교육 도시'와 관련해, "다함께돌봄센터 등 지역사회 중심의 돌봄지원체계를 구축하고 신혼부부 전월세 보증금 대출이자 지원 사업을 확대하는 한편, 혁신교육 지원을 강화해 창의적인 미래 인재를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대희시장은 이밖에 "내년은 새로운 100년 미래의 골든타임"이라며, "도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다면 어떤 쓴소리도 달게 듣고, 도시의 미래를 위해서라면 어느 곳이든 달려가겠다"며, 시민과의 소통을 더욱 강화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편 군포시는 이러한 역점시책들을 뒷받침하기 위해 올해보다 163억원 증가한 7,604억원의 2020년도 본예산안을 시의회에 제출했다.


군포=신용환 기자 shinyw80@

포토뉴스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구민과의 약속 지키기 위해 총선 출마 안한다’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구민과의 약속 지키기 위해 총선 출마 안한다’

  •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