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단양군 농기계종합서비스, '모범사례 입소문'...전국서 호평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2-03 07:44 수정 2019-12-03 07:4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보도1)단양군 농작업 지원모습1
단양군 농기계종합서비스가 전국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

군에 따르면 농기계종합서비스가 전국 여러 지자체에서 모범운영 사례로 입소문 나면서 벤치마킹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민선6기 류한우 단양군수의 공약사업으로 시작된 농기계인력지원단 농작업대행 서비스는 농기계 활용이 어려운 고령자 등 취약계층 농가의 영농 사각지대 해소에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올해만 800농가 1300건 이상의 작업지원을 실적을 올렸다.

주민들의 호평이 이어졌고, 이 호평은 전국으로 이어졌다.

올해만 인천광역시 강화군, 전남 순천시 등을 비롯해 다수의 지자체에서 운영사례를 배우기 위해 벤치마킹을 오는 등 모범운영 케이스로 자리 잡고 있다.

최근 단양군을 방문한 순천시 관계자는 "농작업 지원의 다양성과 농기계인력지원단의 규모, 실적에 놀랐다"며 "단양군이 취약계층 농업인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한다는 것을 잘 알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뿐만 아니라 새해농업인실용교육 등 매 교육 시 농업인 농기계 사고예방을 위해 실시하는 안전교육의 실효성을 인정받아 지난달 28일에는 농촌진흥청으로부터 농기계안전교육 우수기관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군은 다양한 농기계 서비스 제공을 위해 올해 농기계 임대사업소 본소와 북부지소, 남부지소를 통해 매년 5000여 농가에 농기계를 임대해 주고 있다.

연간 124개 마을을 돌며 농기계순회수리를 추진해 매년 2500대 이상의 농기계 수리에도 힘쓰고 있다.

내년에는 매포읍 우덕리 일원에 농기계임대사업소 중부지소를 신규 설치해 매포읍 및 적성면 주민들의 농기계 임대 편의를 증진한단 계획이다.

박정현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내년엔 전방위적 농기계서비스를 위해 농기계임대사업소 신규설치, 농기계운전실습장 신설, 농기계인력지원단 및 농기계순회수리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단양=손도언 기자 k-55son@

포토뉴스

  •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

  • 대전선관위, 총선 예비후보자 입후보안내 설명회 개최 대전선관위, 총선 예비후보자 입후보안내 설명회 개최

  • 대설(大雪)에 찾아온 추위 ‘내일이 절정’ 대설(大雪)에 찾아온 추위 ‘내일이 절정’

  • 임시로 설치된 다리 난간 ‘불안불안’ 임시로 설치된 다리 난간 ‘불안불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