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지역경제

직장인 73% "올해 연차휴가 다 못 썼다"

'상사와 동료 눈치가 보여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2-03 09:25 수정 2019-12-03 09:2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연차
직장인의 73%는 연차휴가를 모두 사용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직장인 1451명을 대상으로 올해 연차휴가 사용 현황을 조사한 결과를 보면 '모두 사용했다'고 답한 사람은 27%에 불과했다.

연차휴가를 다 사용하지 못한 직장인(1065명)의 61%는 남은 기간에도 연차를 소진하지 못할 것이라고 답했다.

직급별로 보면 사원·주임·대리급 직원의 연차 사용 현황은 비슷했고, 과장급 이상은 연차를 모두 사용한 직원이 22%로 평균보다 낮았다.

남은 연차 휴가는 전체 평균 4.9일이었고, 과장급 이상은 5.6일, 주임·대리급은 5.5일, 사원급은 4.6일이었다. 근로기준법상 1년간 80% 이상 출근한 근로자에게 15일의 연차 유급휴가가 주어진다.

연차 휴가를 사용하지 못한 이유도 직급별로 달랐다. 사원·대리급 직원은 '상사와 동료 눈치가 보여서'(41%·37%), 과장급 이상 직원은 '일이 너무 많아서'(37%)라는 답변이 가장 많았다. 박전규 기자 jkpark@

포토뉴스

  •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

  • 대전선관위, 총선 예비후보자 입후보안내 설명회 개최 대전선관위, 총선 예비후보자 입후보안내 설명회 개최

  • 대설(大雪)에 찾아온 추위 ‘내일이 절정’ 대설(大雪)에 찾아온 추위 ‘내일이 절정’

  • 임시로 설치된 다리 난간 ‘불안불안’ 임시로 설치된 다리 난간 ‘불안불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