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태안군

태안군, '복지사각지대 제로' 우리동네 행복지킴이가 앞장!

'우리동네 행복지킴이' 16명 추가 위촉
민·관 협력형 생활복지 발굴, 효과적 복지사각지대 해소 기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2-03 09:33 수정 2019-12-03 09:3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우리동네 행복지킴이 위촉식 및 회의 (3)
태안군은 지난 2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우리동네 행복지킴이 위촉식 및 회의'를 갖고 복지사각지대의 능동적 발굴체계 구축에 나섰다. 사진은 우리동네 행복지킴이 위촉식 및 회의 모습.


태안군이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주민과 함께하는 복지안전망 구축에 적극 나선다.

태안군에 따르면 지난 2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가세로 군수 및 위촉 대상자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우리동네 행복지킴이 위촉식 및 회의를 가졌다.

이날 위촉식에서는 16명이 우리동네 행복지킴이로 추가 위촉됐으며, 앞으로 총 50명의 우리동네 행복지킴이가 어려운 이웃의 거주상황, 생활실태 등을 파악해 지원이 필요한 대상자가 누락되지 않고 신속히 지원받을 수 있도록 군에 전달하는 역할을 맡는다.

군은 지역에서 많은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이장·지역단체 외에 지역사정을 잘 알고 있는 주민들로 우리동네 행복지킴이를 구성해 참신성과 다양성을 확보, 촘촘하게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그동안의 활동경과에 대한 보고와 함께 앞으로의 복지발전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군은 우리동네 행복지킴이를 통해 군민과 함께하는 복지 안전망 구축으로 복지사각지대를 효과적으로 해소해, 군민 복지 체감수준을 크게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가세로 군수는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어려운 이웃을 발굴하는데 우리동네 행복지킴이가 큰 역할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민·관이 합심해 ‘모두가 함께 잘사는 태안’을 만들기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우리동네 행복지킴이는 올해 총 22건을 발굴해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지원 및 사례관리, 서비스·민간자원 연계 등을 지원해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큰 역할을 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포토뉴스

  •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

  • 대전선관위, 총선 예비후보자 입후보안내 설명회 개최 대전선관위, 총선 예비후보자 입후보안내 설명회 개최

  • 대설(大雪)에 찾아온 추위 ‘내일이 절정’ 대설(大雪)에 찾아온 추위 ‘내일이 절정’

  • 임시로 설치된 다리 난간 ‘불안불안’ 임시로 설치된 다리 난간 ‘불안불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