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영화 '시동' 각인각색 캐릭터 영상! 마동석X박정민X정해인X염정아 '뭉쳤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06 19:2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스크린샷 2019-12-06 오후 6
(사진=new 엔터테인먼트 제공)

영화 ‘시동’이 캐릭터 영상을 최초 공개,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의 연기 변신과 시너지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시동’은 6일 오전 10시 CGV 페이스북을 통해 캐릭터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최초 공개된 캐릭터 영상은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그리고 염정아까지 배우들이 완벽 소화한 개성만점 캐릭터들의 각양각색 케미를 유쾌하게 담아내 눈길을 끈다. 

영상 속 거석이 형(마동석 분)과 택일(박정민 분)은 강렬한 첫 인사를 나누자마자 인생 최대의 적수가 된 두 인물이 하나부터 열까지 사사건건 부딪히며 빚어내는 특별한 호흡은 유쾌한 웃음을 자아낸다. 이어 우정편에서는 절친 ‘택일’과 ‘상필’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들의 고군분투가 짠하고 웃픈 감정을 불러일으키는 한편, 떨어져 있어도 서로를 생각하는 깊은 마음으로 보는이들의 미소를 자아낸다. 

마지막으로 현실 모자(母子)편은 반항아 ‘택일’과 엄마 ‘정혜’의 현실감 넘치는 가족의 모습으로 공감대를 높였다. 특히 불 같은 손맛으로 아들을 단번에 제압하는 엄마 ‘정혜’의 기세에도 불구하고 끝까지 할 말을 하는 ‘택일’의 모습은 현실적인 대사가 더해져 폭풍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한편, 영화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마동석)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18일 개봉한다.

한세화 기자 ent88@

포토뉴스

  •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 두 손 가득 선물꾸러미를 든 귀성객…‘마음은 이미 고향으로’ 두 손 가득 선물꾸러미를 든 귀성객…‘마음은 이미 고향으로’

  • 설 대목 맞은 전통시장…‘차례상은 전통시장에서 준비하세요’ 설 대목 맞은 전통시장…‘차례상은 전통시장에서 준비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