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예지원, "굶으면 44사이즈 입는다" 몸매 관리 비법? '시선강탈'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07 23:18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191207_231700

 

배우 예지원의 몸매관리 비결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최근 MBC 표준FM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 시대‘에서는 예지원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DJ 정선희와 문천식이 예지원의 동안 미모와 몸매에 대해 감탄했다. 이에 예지원은 “무용을 전공해서 틈나는 대로 무용도 하고 매일 운동을 한다. 평소에는 44사이즈 반이고 굶으면 44사이즈를 입는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예지원은 “데뷔 전에 소개팅을 한 적이 있고, 데뷔 후에는 없다. 스케줄이 문제다. 촬영이 들어가면 밤샘이 많아서 잘 못 만난다”라고 말했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포토뉴스

  • 설 선물용 과일세트 포장으로 분주한 시장 상인들 설 선물용 과일세트 포장으로 분주한 시장 상인들

  • 기자들 질문 받는 김소연 대전시의원, ‘어떤 질문이 나올까?’ 기자들 질문 받는 김소연 대전시의원, ‘어떤 질문이 나올까?’

  • 김소연 대전시의원, ‘4·15 총선에 출마합니다’ 김소연 대전시의원, ‘4·15 총선에 출마합니다’

  • 양지서당에 울려퍼지는 아이들의 사자소학 양지서당에 울려퍼지는 아이들의 사자소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