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김하영, 이렇게 예뻤나? 차안에서 섹시미 뿜뿜 "행동이 가벼운 사람 싫어요"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14 22:5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191214_225201


김하영이 아름다운 매력을 뽐냈다.

 

김하영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전 행동이 가벼운 사람 싫어요 ㅋ우리 모두 진득하게 행동하며 살아봐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하영은 차안에서 섹시한 미모를 뽐내며 카메라에 포착되었다.

특히 여신 아우라는 더욱 눈길이 간다.

 

한편, 올해 나이 41세인 김하영은 1999년 연극배우로 데뷔한 뒤 2004년 ‘서프라이즈’를 통해 얼굴을 알렸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포토뉴스

  • 설 연휴 끝, ‘다시 일상으로’ 설 연휴 끝, ‘다시 일상으로’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선별진료소 안내문 붙은 병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선별진료소 안내문 붙은 병원

  •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