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홍성마라톤] 페이스 메이커 아빠와 자원봉사 아들

패밀리런 우승 김민제 군 가족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9-02 10:41 수정 2018-09-02 11:3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KakaoTalk_20180902_110736493
"아들에게 마라톤을 함께 하자고 의견을 물었더니 대찬성이었습니다."

2일 홍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린 제18회 이봉주 보스턴 제패 기념 홍성마라톤 대회에서 처음 도입한 패밀리런 코스(6㎞) 우승은 김민제(내포초 5학년·사진) 군 가족이 차지했다.

엄마 여선미(42) 씨는 "아들도 적극 동의해 처음 함께 마라톤을 뛰었는데 덜컥 1위를 했다"며 "아빠가 페이스메이커 역할을 잘 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홍성군 농업기술센터 직원인 아빠 김종만(45) 씨는 "가족이 함께 1위를 해 가문의 영광"이라며 "아들과 아내에게 고맙다"고 말했다.

김 군의 가족은 평소에도 탁구와 요가, 태권도 등의 운동을 즐긴다. 이날 큰아들인 김민준(내포중 1학년) 군은 경기장 자원봉사로 가족과 함께했다.

여 씨는 "가족이 항상 건강했으면 좋겠다"고 소망을 밝혔다.
홍성=유희성 기자 jdyhs@



포토뉴스

  • <포토뉴스> 주홍빛 보석이 주렁주렁, 달달하게 익어가는 양촌 곶감 <포토뉴스> 주홍빛 보석이 주렁주렁, 달달하게 익어가는 양촌 곶감

  • 대전 초미세먼지 `나쁨`, 마스크는 필수 대전 초미세먼지 '나쁨', 마스크는 필수

  • 한국수자원공사 창립 51주년 기념식 한국수자원공사 창립 51주년 기념식

  • 끝까지 책을 놓지 못하는 수험생 끝까지 책을 놓지 못하는 수험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