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대전정부청사

반도체 수출 급감, 연초부터 수출 전선 '먹구름'

'이달 1~10일 수출입 현황', 전년 동기 대비 수출 7.5% 수입 6.8% 각각 감소
반도체, 석유제품, 선박 각각 수출액 감소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1-11 15:49 수정 2019-01-11 15:4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19011101109_0
2019년 1월 1~10일 품목별 수출액 현황. 자료제공은 관세청 제공
반도체 부문의 수출이 급감하면서 1월 수출 전선에 먹구름이 끼었다.

11일 관세청이 발표한 '1월 1~10일 수출입 현황'에 따르면 이 기간 수출 127억 달러, 수입 145억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수출 7.5%(10억3000만 달러) 수입 6.8%(10억6000만 달러)가 각각 감소했다.

1월 수출을 품목별로 보면 반도체 수출(21억2000만달러)이 전년 동기 대비 27.2%(7억9000만달러) 감소했다. 반도체 수출이 전년대비 8.3% 감소한 지난해 12월보다 확대됐다.

또 다른 주력품목인 석유제품(8억2000만달러)과 선박(5억8000만달러)도 각각 3억달러, 2억5000만달러 수출액이 감소했다.

반면 자동차(7억달러) 수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3억9000만달러 증가했다. 무선통신기기(6억달러)는 1억1000만달러, 자동차부품(5억8000만달러)은 1억달러 수출이 증가했다.

국가별로 보면 미국(36.6%)과 EU(19.6%), 캐나다(99.5%) 등은 증가한 반면, 중국(-15.1%), 베트남(-5.5%), 일본(-1.0%), 중동(-40.0%) 등은 감소했다.

원유 수입은 전년 동기 대비 5억4000만달러 줄었고, 반도체 제조용 장비(5억3000만달러), 정밀기기(7000만달러) 자동차(4000만달러) 등의 수입도 각각 감소했다. 반면, 가스와 기계류 수입은 각각 3000만달러, 1000만달러 증가했다.

중국(9.9%)이나 호주(25.5%), 베트남(15.2%) 등에서 전년도 같은 기간에 비해 수입이 증가했지만, 중동(-14.4%), 미국(-9.9%), EU(-19.9%), 일본(-16.5%) 등의 수입은 감소했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포토뉴스

  • 서해수호의 날 땅바닥에 놓인 대통령 명패 서해수호의 날 땅바닥에 놓인 대통령 명패

  • 황운하 청장 규탄 집회 갖는 자유한국당 당직자들 황운하 청장 규탄 집회 갖는 자유한국당 당직자들

  • 허태정 대전시장, 한밭종합운동장에 2025년 신축 야구장 건립 허태정 대전시장, 한밭종합운동장에 2025년 신축 야구장 건립

  • 대전소방기술 경연대회 대전소방기술 경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