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금산군

입주 기업 불편 해소 농공단지 시설개선 14억원 투입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08 11:26 수정 2019-08-08 11:2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금성농공단지 전경


농공단지 입주 기업의 기업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대폭적인 시설개선 사업이 추진된다.

8이 금산군은 총 14억 원의 예산을 투입, 농공단지 사면보강, 회전교차로 설치, 관리사무소 리모델링 등 농공단지 시설개선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농공단지 입주 기업 근로자의 정주여건 개선 및 기업의 안정적인 생산활동을 위해 추진되는 노후기반시설 개선사업은 입주기업의 애로 해소 및 기업하기 좋은 풍토 조성에 긍정적 효과가 기대된다.

인삼약초특화 농공단지는 2차 사면 보강공사가 이뤄진다.

총 139m 구간에 1.5~4.5m의 L자형 옹벽을 설치하는 공사로 이달 준공을 목표로 마무리 공사가 한창이다.

추부 농공단지의 경우 사변보강 및 물탱크 복구공사, 인삼약초특화농공단지 배수로 준설, 추부농공단지 기숙사 수변전 설비 변경 공사 역시 사업이 완료단계에 접어들었다.

교통사고 위험이 상존했던 금성농공단지 진입로는 회전교차로 설치를 통해 안전성을 높일 계획이다.

사업과 관련해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협의 중이다.

인삼약초특화농공단지 3차 사면 보강공사도 추진된다.

여기에는 총 5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설계 용역에 착수했다.

낡고 비좁았던 금성농공단지 관리사무실도 새단장 한다.

1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지해배관 철거, 전등설치, 방수, 간판 설치 등 업무환경을 쾌적성을 높인다.

군 지역경제과 관계자는 "앞으로도 농공단지 입주기업의 불편을 해소하고 기업하기 좋은 여건을 조성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금산=송오용 기자 ccmsoy@



포토뉴스

  •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