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광주/호남

전북 고창 흥덕 후포만 일대 8개마을 주민 화합 한마당 잔치 열려

-주민 화합 한마당 잔치가 14일 신덕마을 회관 앞 광장에서 열렸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15 10:55 수정 2019-08-15 11:0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ASM_7172
전북 고창군 흥덕면 후포만 일대 8개마을 주민 화합 한마당 잔치
전북 고창군 흥덕면 후포만 주변 8개 마을이 주관한 주민 화합 한마당 잔치가 지난 14일 신덕마을 회관 앞 광장에서 열렸다.

ASM_7137
전북 고창군 흥덕면 후포만 일대 8개마을 주민 화합 한마당 잔치
이날 행사에는 유기상 고창군수와 조규철 고창군의장, 도의원, 군의원 등 유관기관 단체장과 주민 200여 명이 참여했다.

ASM_6938
전북 고창군 흥덕면 후포만 일대 8개마을 주민 화합 한마당 잔치


고창군 후포만은 고창군과 부안군을 잇는 줄포만 포구다. 70년대까지만 해도 고창 북부권 경제활동의 중심지였지만 지금은 한적한 포구로 남아있다.

ASM_7227
전북 고창군 흥덕면 후포만 일대 8개마을 주민 화합 한마당 잔치
앞서 후동, 후서, 사포, 주 항, 석호, 신 덕, 목 우, 상연 인근 8개 마을 주민들이 2007년부터 자체적으로 후포만 정화위원회를 조직해 매달 후포만과 갈곡천 일대로 떠밀려온 해안 쓰레기를 치우며 해안보전에 앞장서 왔다.

이날도 화합 한마당 행사에 앞서 주민 160여 명은 오전 6시부터 10시까지 후포만과 갈곡천 일대의 쓰레기를 줍고 마을안팎을 대청소하는 등 국토대청결 운동을 펼쳤다.

주민화합행사에서는 각설이 타령과 난타공연, 가수초청 행사 및 주민노래자랑 등 흥겹고 다채로운 행사로 찜통 같은 무더위를 날렸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참여하고 소통하고 울력하는 마음 하나하나가 고창의 큰 발전으로 이어질 수 있다" 며 "무더위 속에 지역 어르신들이 건강하게 지내실 수 있도록 각별히 신경 쓰겠다" 고 말했다.


고창=전경열 기자 jgy367122@

포토뉴스

  • 대한민국이 그려진 계단 대한민국이 그려진 계단

  •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 찾아보기 힘든 태극기 찾아보기 힘든 태극기

  • 단재 신채호선생 항일운동 뮤지컬 단재 신채호선생 항일운동 뮤지컬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