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지역경제

대전충남중기청, 수출기업 맞춤형 프로그램 지원

수출바우처 지원사업 28개사 선정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19 14:57 수정 2019-09-19 14:5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중기청
대전충남중소벤처기업청(청장 유환철)은 기업의 수출규모별 맞춤형 해외 마케팅 서비스 프로그램인 2019년 2차 '수출바우처 사업' 참여기업 28개사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수출바우처사업은 해외인증 보유, 신제품개발, 지식재산권, 해외전담인력 확보 등 수출가능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지원대상 기업을 선정했고, 전년도 수출실적에 따라 기업당 최대 3000~8000만원 한도 내에서 총 10억4000만원을 지원한다.

선정기업은 향후 1년간 바이어발굴, 해외온라인 쇼핑몰·상품 홈페이지 제작, 해외진출 위한 글로벌브랜드 개발 및 국내외 전시회 등을 통해 해외거래선 확보와 수출확대를 위한 홍보활동을 하게 된다.

대전충남중기청은 19일 선정기업을 대상으로 추진절차 및 보조금 집행방법, 해외규격인증, 디자인개발 관련 서비스 등을 안내하는 사업설명회를 가졌다.

유환철 청장은 "수출바우처 사업은 내수기업과 수출 초보기업에서 성장기업까지 단계별로 성장을 지원하는 사다리 역할을 하는 프로그램"이라며 "미중 무역분쟁 및 일본 수출규제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출중소기업이 활발한 해외시장 진출과 수출을 확대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전규 기자 jkpark@

포토뉴스

  •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 수능 앞두고 긴장감 도는 고3 교실

  • 충청권 4개 시·도 교육청 국정감사 실시 충청권 4개 시·도 교육청 국정감사 실시

  • ‘시작은 웃으면서’ ‘시작은 웃으면서’

  • 귀엣말 나누는 최교진, 김지철 교육감 귀엣말 나누는 최교진, 김지철 교육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