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논산시

논산YWCA, '친환경 로컬푸드 학교급식데이' 운영

모르고 먹는 GMO 진실 홍보 등 건강하고 바른 먹거리 운동 위해 진행
식생활교실과 농장체험교실 진행, 청소년과 학부모 '호응'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0-01 10:23 수정 2019-10-01 10:2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3
논산YWCA(회장 이미형)는 우리가 모르고 먹는 GMO(유전자 변형 식품) 진실을 알리고, 건강하고 바른 먹거리 운동을 위해 친환경 로컬푸드 학교급식데이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어 호응을 얻고 있다.

논산시 소재의 초등학교 11개교, 중학교 2개교가 참여하는 이번 사업은 건강하고 바른 먹거리 운동과 학생·학부모들의 지역 농산물에 대한 관심 제고를 위해 논산시 후원으로 진행 중이다.

1
이 사업은 농축산물의 우수성과 필요성을 교육하고 안전하고 바른 먹거리를 선택하고 소비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식생활교실과 농장에 방문하여 직접 활동해보는 농장체험교실로 구성돼 있어 청소년들과 학부모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2
교육 진행은 농림축산부 바른식생활교육 스타 강사 10인으로 선정된 남윤미 강사와 함께 하며 청소년 식생활교실은 이론 교육 및 제철에 나오는 로컬푸드 식재료로 샌드위치 만들기 요리체험을 진행하고 학부모 식생활교실은 ‘밥상머리 교육의 중요성’을 주제로 현대인의 식생활(문제)과 밥상머리교육의 중요성을 교육한다.

특히 ‘듣고, 만들고, 맛보고 밥상으로 Three(3)고’는 아동·청소년들에게 익숙한 편의점 음식, 패스트푸드와 가공식품의 맛에 길들여져 있기에 식재료 본연의 맛과 음식의 맛을 느끼고 표현하는 교육과 체험에 중점을 둔 프로그램이다. 오감을 깨우는 미각을 찾고 내가 차린 위대한 밥상으로 음식의 소중함을 알리며, 게임을 통해 내 고장 논산의 자연의 맛과 다양한 식재료를 탐색하고 신선한 식재료로 직접 요리하는 활동으로 구성했다.

4
이번 사업을 통해 논산시 지역의 친환경·로컬푸드 농축산물의 우수성과 필요성을 알리기 원하고 이를 학교급식에 적극 확대해 나가면서 현장에서 생산자-소비자가 소통할 수 있는 장을 마련, 상호 신뢰관계가 형성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논산YWCA 관계자는 “먹거리 교육과 체험을 통해 음식 문맹에서 음식 문명으로 회복하고 학교급식을 친환경 로컬푸드를 만나는 공간으로 만들어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포토뉴스

  • 폭설대응 민·관·군 훈련 폭설대응 민·관·군 훈련

  • ‘실제상황이 아닙니다’ ‘실제상황이 아닙니다’

  • 민주주의의 꽃 지켜주세요 민주주의의 꽃 지켜주세요

  • 독도의용수비대 활약상 설명하는 유가족 독도의용수비대 활약상 설명하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