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람들 > 뉴스

[대한민국 희망프로젝트]다시 쓰는 인물사전

김인남/별난 재주를 지닌 친절버스기사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0-10 16:54 수정 2019-10-10 16:5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김인남/별난 재주를 지닌 친절버스기사

김인남
김인남/별난 재주를 지닌 친절버스기사.

버스 운전 경력 23년으로 경기도 양주시 덕정동 ~ 의정부 ~ 미아삼거리 ~ 대학로를 거쳐 종로5가까지 운행하는 대원여객 108번 버스를 19년째 몰고 있다. 무사고 친절기사로 매년 표창을 받아 부상으로 탄 금반지가 10개나 된다. 그는 남들이 쉽게 따라하지 못하는 재주가 많다. 양 귀에 줄을 걸어 쌀 5포대(100Kg)를 번쩍 들어올린다. 20대 때에는 100M를 뒤로 달려 18초대에 들어온 기록이 있다. 1987년 우유 빨리 많이 마시기 대회에서는 4분에 4700㏄를 들이켜 우승했다. 제11회 전국권투선수권대회 밴텀급 우승 경력도 있다. 1991년 기네스대회 계단오르기 종목에 출전하여 1~31층을 3분대에 뛰어 올라왔다. 양 귀로 줄을 걸고 버스 앞부분에 연결시켜 대형버스를 끌기도 했다. 자전거 묘기도 빼놓을 수 없다. 핸들 중앙에 등지고 앉아서 시선을 뒤로 향한채 자전거를 타고 가면서 온갖 재주를 부린다. 젓가락으로 자장면, 컵라면을 먹고, 문자 보내고 바지도 입는다. (도전한국인운동본부 추천)


한성일 기자 hansung007@











포토뉴스

  • 오월드 조류독감 예방 방역, 아산 야생조류 분변은 ‘저병원성’ 오월드 조류독감 예방 방역, 아산 야생조류 분변은 ‘저병원성’

  • 2019 대전 일자리종합박람회 개최 2019 대전 일자리종합박람회 개최

  • ‘가을 속으로’ ‘가을 속으로’

  • 2019 세계과학도시연합(WTA) 국제행사 개막 2019 세계과학도시연합(WTA) 국제행사 개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