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열의 음악앨범’, ‘보헤미안 랩소디’.‘캡틴 마블’ 계보 이을까

‘유열의 음악앨범’, ‘보헤미안 랩소디’.‘캡틴 마블’ 계보 이을까

  • 승인 2019-08-08 11:24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still_01
'유열의 음악앨범'/CGV아트하우스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이 ‘보헤미안 랩소디’. ‘캡틴 마블’ 계보를 잇는다.

 

‘유열의 음악앨범’(감독 정지우)은 ‘보헤미안 랩소디’.‘캡틴 마블’에 이어 1990년대부터 2000년대를 대표하는 시대와 레트로 뮤직을 담을 영화 계보를 이을 예정이다.

 

2018년 10월 개봉한 음악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와 2019년 3월 개봉한 마블 시리즈 ‘캡틴 마블’은 흥행 뿐 아니라, 레트로 무드를 담아낸 시대 배경과 OST를 선보였다.

 

1970년대부터 1980년대 전세계를 휩쓴 최고의 록밴드 ‘퀸(QUEEN)’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는 당시 공연 장면과 그 시대 ‘퀸’의 명곡 대향연이 펼쳐진다. 러닝타임 내내 레트로 무드와 음악들로 가득한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는 아직까지도 꾸준히 사랑받고 있다.

 

이어서 새로운 마블 히어로의 등장으로 전세계에 흥행 돌풍을 일으킨 영화 ‘캡틴 마블’에서도 영화 속 등장하는 1990년대 시대 배경을 바탕으로 당시 유행했던 90년대 레트로 뮤직이 함께 플레이되며 사랑을 받았다. 

 

레트로 열풍을 이을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은 우리 모두의 추억과 향수를 자극하며 2019년 늦여름 극장가를 레트로의 세계로 인도할 예정이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라디오에서 흘러나온 노래처럼 우연히 만난 두 사람 미수(김고은)와 현우(정해인)가 오랜 시간 엇갈리고 마주하길 반복하며 서로의 주파수를 맞춰 나가는 과정을 그린 이야기.

 

한편, ‘유열의 음악앨범’은 오는 28일(수) 문화가 있는 날 개봉한다.

 

 

한세화 기자 ent88@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2.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3.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4.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5.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1.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2. [영상]경찰차 물에 잠기고! 천안 집중호우로 새내 도로 곳곳 통제
  3. [대전기록프로젝트] 동화 속 세상처럼 꿈 같구나
  4. 제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3일부터 영상작품 공모 시작
  5. 천안 오늘 하루만 200mm 쏟아졌다. 도심 곳곳 아수라장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