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X장동건 '창궐', 혹평 난무했던 이유.."결말이 예상되는 영화"

현빈X장동건 '창궐', 혹평 난무했던 이유.."결말이 예상되는 영화"

  • 승인 2019-09-12 21:34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movie_image33

 

영화 '창궐'에 많은 이들의 시선이 모아진다.

 

12일 오후 JTBC에서 추석특선영화로 영화 '창궐'이 방송돼 네티즌의 궁금증을 자아낸 것이다.

 

'창궐'은 산 자도 죽은 자도 아닌 야귀(夜鬼)가 창궐한 세상, 위기의 조선으로 돌아온 왕자 이청(현빈)과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절대악 김자준(장동건)의 혈투를 그린 영화다.

 

지난 2018년 개봉한 영화 '창궐'은 개봉 당시 혹평을 받은 바 있다.

 

'창궐'을 본 한 네티즌들은 "현빈, 장동건 주연의 결말이 예측되는 영화" "야귀라는 좀비들이 조선에 창궐했다니 조선행인가" 등의 평을 남겼다.

 

한편 '공조' '마이 리틀 히어로'의 연출을 맡았던 김성훈 감독의 작품 '창궐'은 지난 2018년 10월 개봉해 1,599,598명의 관객을 모았다.

 

한세화 기자 ent88@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 서구에서 즐기는 X-스포츠 롱보드! 샘머리 공원으로 오세요
  2.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3.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4. [영상]같은 환경에서도 다르게 나온 감염자수! 어떻게 이런 결과가?
  5.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1.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3.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4. '친일 논란' 백선엽 장군, 15일 대전현충원에 안장
  5. 코로나 확진자 1200만시대, 국가별 확진자 순위에서 사라진 대한민국?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