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승근, 故 김자옥의 리즈시절 사진 여전히 간직 중…사랑스러운 미소

오승근, 故 김자옥의 리즈시절 사진 여전히 간직 중…사랑스러운 미소

  • 승인 2019-09-15 13:12
  • 수정 2019-09-18 18:49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김자옥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

 

오승근의 부인 故 김자옥 한 장의 사진이 눈길을 끌고 있다. 

 

오승근은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했을 당시, 여전히 간직하고 있는 김자옥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김자옥은 사랑스러운 미소를 지으며 이목을 끈다.

 

오승근은 김자옥이 별세한 이후 김자옥과 조금이라도 더 가깝게 지내고 싶은 마음에 고인의 봉안묘 근처로 인사를 했다.

 

오승근은 1968년 그룹 ‘투 에이스’로 데뷔한 이후 앨범 ‘주인공은 나야나’, ‘내 나이가 어때서’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매했다.

 

한편 오승근과 김자옥 슬하에는 아들이 한 명 있다.

 

한세화 기자 ent88@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침체된 문화공연예술계 마중물… 제12회 대전창작희곡공모전
  2. 제8회 대전청년유니브연극제 8월 막 오른다
  3. "제2의 최숙현 막아라" 대전 체육계도 비상
  4. 시중 일부 청바지서 발암물질 '아릴아민' 검출
  5. 대전보훈청·대덕대 호우회, '함께 전하는 유공자 명패'
  1. [한줄서가] 생명의 그물 속 자본주의, 나무는 나무를, 콩가루 수사단 등
  2. [화제] "쉬는 날에도 몰카범 보이면 잡아야죠"
  3. [청소년.어린이 새책] 야구소녀, 코끼리새는 밤에 난다, 두 도시 아이 이야기
  4. 당진수청1지구에 당진성모병원 확장 이전
  5. <속보>대전 조달청 근무 확진자 나와...누적 150명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