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티, ‘초통령’ 될 수 있었던 콘텐츠는?

도티, ‘초통령’ 될 수 있었던 콘텐츠는?

  • 승인 2019-09-16 07:17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도티
도티 인스타그램

도티에 대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뜨겁다.

도티는 구독자 252만 명을 보유하고 있는 인기 유튜버다.

도티는 크리에이터로 활동하며 ‘유튜브 골드 플레이버튼상’, ‘케이블TV 방송대상 1인 크리에이터상’을 수상했다.

도티는 보통 자신의 유튜브에 초등학생들이 좋아할 만한 게임 영상이나 애니메이션을 게재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도티는 지난 11일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이날 방송에서 도티는 “회사의 연 매출이 200억 정도 된다”며 “영상 한 편당 수익이 많은 건 5000만 원 정도”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세화 기자 ent88@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종료 직전 극적인 동점골 경남에 2-2무승부
  2. 황선홍-설기현 2002월드컵 레전드 대결, 무승부
  3. [날씨] 낮 기온 30도까지 올라… 세종·천안·공주 오후 소나기
  4. [건강] 치매의 증상과 원인 질병에 대해
  5.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추락 사고·세종선 공사장 덤프트럭 사망사고
  1. 수도권 문화시설 또 휴관… 6월부터 대면 공연 시작하는 대전문화계 긴장감
  2. 6월 호국보훈의 달, 국립대전현충원에 버려지는 조화만 32톤
  3. [건강] 방치된 안와골절, 실명 부른다
  4. [오늘날씨] 5월 30일(토)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일, 초여름 더위 “강한 자외선 차단하세요”
  5. 황운하 당선인 '조건부 의원면직'으로 국회 입성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