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성 혈액암 투병..완치 없는 불치병 "왜 나만"

진성 혈액암 투병..완치 없는 불치병 "왜 나만"

  • 승인 2019-09-21 19:38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진성


가수 진성이 혈액암을 투병했었던 과거를 공개했다. 

진성은 MBC '세상기록 48'에 출연했을 당시 2017년 혈액암 선고를 받았을 때를 이야기했다. 

진성은 2014년 '안동역에서'가 히트하면서 인기 트로트 가수로 자리매김 한 것. 

진성은 "하필이면 왜 나인가란 생각이들었다. 이제 사람 구실할 만하니 이렇게 됐다. 너무 억울했다"고 심경을 말했다. 

진성이 앓고 있는 림프종 혈액암은 완치가 없는 불치병으로 알려졌다. 현재 진성의 상태는 다행히 호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진성은 1997년 '임의 등불'로 데뷔했다. 

한세화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만년 유망주' 김민우, 올 시즌 한화 토종 에이스 우뚝
  2. [영상]코로나 시대에 맞이하는 여름! 에어컨 켜야 하나 말아야 하나
  3. [날씨] 안개 자욱한 아침… 낮 최고기온도 '23도' 수준
  4. 대전문화재단 위·수탁 시설 대전문학관의 '독립' 가능할까
  5. [새책] 사막 위 해탈로 얻는 진정한 평화 '문도선행록'
  1. 대전시립연정국악원, 6월부터 오프라인 공연
  2. 대전하나시티즌, ‘홈 첫 승. 4경기 연속 무패’를 노린다
  3. 대전시 지역서점 활성화 예산 불발… "지역서점 50% 줄파산 위기"
  4. '첫 시험 전 범위' 등교 개학 연기에 중2도 내신 부담 커져
  5. [5월 25일 실종아동의 날] 대전서 올해 미제 실종 아동 벌써 3명… 지문사전등록제 적극 활용해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