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배구 선수 전세계 1위 연봉 "남들이 그렇더더라"

김연경 배구 선수 전세계 1위 연봉 "남들이 그렇더더라"

  • 승인 2019-10-10 05:59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연경


김연경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하며 배구 선수 중 세계 제일의 연봉을 받는단 사실에 이목이 쏠렸다. 

김연경은 9일 방송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재치있는 입담을 과시했다. 특히 광복절날, 운동화 브랜드 로고를 가리고 '대한독립만세'를 써붙인 일화가 눈길을 끌었다. 스포츠 브랜드는 일본의 것으로 경기 후 많은 연락을 받은 일화를 전했다. 

김연경은 1988년 올해 나이 32세로 지난 2005년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로 입담해 프로로 데뷔했다. 엑자시바시 비트라에 소속이다. 

김연경 선수는 남녀 선수 포함 배구 선수 중 연봉 1위를 기록, 130만 유로(16억 3천만원)이다.

김연경은 연봉 1위란 이야기에 "나도 정확히는 모르지만 그렇다고 하더라. 밥은 먹고 살 정도"라고 겸손하게 언급한 바 있다.   

한세화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KBO 김제원 기록위원, 리그 2500경기 출장 '-1'
  2. [날씨] 낮 기온 30도까지 올라… 세종·천안·공주 오후 소나기
  3. [영상]개표의혹, 선거부정 논란! 4년전 표창원이 대전서 던진 뼈 있는 한마디
  4. "임영웅의 팬클럽도 영웅" 임영웅 국내·외 팬클럽 포천서 선행 이어가
  5. [날씨] 안개 가득한 서해안… 오후부터 주말까진 맑고 더워
  1. 대전현충원, 제65회 현충일 참배객 편의 계획 발표
  2. [오늘날씨] 5월 30일(토)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일, 초여름 더위 “강한 자외선 차단하세요”
  3. 군수사령부, 군 급식 예산 조기집행 한다
  4. 대전현충원 현판 35년만에 안중근체로 교체
  5. 대전하나시티즌 종료 직전 극적인 동점골 경남에 2-2무승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