써니, 최근 더욱 물오른 미모 '살아있는 인형'

써니, 최근 더욱 물오른 미모 '살아있는 인형'

  • 승인 2019-10-17 16:54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20191017_165149

 

소녀시대 써니가 사랑스러운 근황을 공개했다.

 

써니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써니는 블랙 베레모를 쓰고 상큼한 매력을 뽐내고 있다.

 

특히 더욱 물오른 여신 미모가 눈길이 간다. 누리꾼들은 "써니 is 뭔들", "써니야 사랑해", "울 써니 완전 인형"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써니는 2007년 소녀시대로 데뷔했으며 현재 다양한 방송활동 중이다.

 

봉원종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충남인력개발원, 4차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 눈길
  2. 대전하나시티즌 부천에 0-1패, 리그 4위로 추락
  3. 건양대병원 중부권 최초 '안 종양 클리닉' 개설
  4. 81세의 피아니스트 한정강 "대전과 후배예술인들 가능성 있어"
  5. 2030세대 43.9%, 건망증 심한 '영츠하이머'
  1. 침체된 문화공연예술계 마중물… 제12회 대전창작희곡공모전
  2. [영상]사회적 거리두기&생활 속 거리두기 뭐가 다르죠?
  3. 제8회 대전청년유니브연극제 8월 막 오른다
  4. 시중 일부 청바지서 발암물질 '아릴아민' 검출
  5. [영상]답답해서 내가 찍었다! 허정무 유튜버가 되다?

실시간 주요뉴스